산모롱이

♥순하게 흐르는 강물처럼 ~♥

죽미령평화공원/2021-07-28

댓글 10

오산이야기

2021. 7. 31.

6·25전쟁 및 유엔군 초전(오산(죽미령) 전투) 70주년이 되는

2020.7.5.에 정식 개장한 오산 죽미령 평화공원은

6·25 발발 10일만인 1950.7.5. 북한군과 유엔군 지상군(미 스미스 특수임무부대)이

첫 교전을 치러 많은 희생을 치렀던 죽미령(현 위치)에 조성된 역사공원이다.

1955년 미 제24사단에 의해 세워진 구 유엔군 초전기념비를 비롯해

1982년 확장개수된 신 유엔군 초전기념비, 2013년에 건립된 유엔군 초전기념관과

2020.7.5.에 개관한 스미스 평화관을 아우르는 총면적 134,014.7㎡ 의 공원으로써

전망대, 미러폰드, 잔디마당, 평화놀이터 등

방문객들이 평화로운 여가를 보낼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다.

오산 죽미령 평화공원은 ‘전쟁의 시작에서,

평화의 시작으로’를 기치로 유엔군 초전이

한반도 평화와 자유 수호의 첫 번째 역사였음을 가치있게 재조명 하는 한편,

감사와 추모를 넘어 평화적인 미래로 나아갈 때 희생의 가치가 더욱 빛날 것이라는 비전 아래

평화문화 플랫폼으로써 새롭게 발돋움하고 있다.

 

 

평화공원 상징물은

6.25전쟁 당시 UN군 스미스 특수임무부대가 북한군의 남하를 저지하며

펼친 6시간 15분간의 죽미령 전투를 상징하는 조형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