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모롱이

♥순하게 흐르는 강물처럼 ~♥

겨울산책/2022-01-21

댓글 20

오산이야기

2022. 1. 21.

요즘은 햇살이 퍼지면 

10시 넘어서 집을 나선다.

수목원 내려가려니 버스를 30분 기다려야 한다고 ㅜㅜ

천천히 걸어 내려가면 30분이니 그냥 걷자.

장미원으로, 고인돌공원을 거쳐 수목원까지 40여분 가까이 걸렸다.

수목원은 여전히 겨울이지만 

맘 편히 걷기엔 딱 좋은 곳 .

 

▼클릭하면 큰 사진이 됩니다 

 

온실은 비개방 

밖에서 보이는 홍화야래향을 담아본다.

말바 비스커스

부들 씨앗이 날아와 산수유 열매를 덮고 있다.

꼬리진달래 겨울꽃 눈

독일가문비

은사시나무/메타세쿼이아

들메나무

용버들

참느릅나무

직박구리

목련

신갈나무

물박달나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