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모롱이

♥순하게 흐르는 강물처럼 ~♥

29 2021년 01월

29

日常 적응 안 돼 !/2021-01-29

창밖이 밝고 거실 안에까지 들어오는 햇살에 오늘도 영하권이라는 예보를 잊고 주섬주섬 챙기고 밖으로 나서니 어머나~ 이러지 마세요. 바람이 장난 아니게 불어온다. 아차! 오늘도 종일 영하라고 했지? 집안이 따뜻하니 잠시 잊었던 것. 엘베 불러 놓고 미안미안 턴~ 들어 오니 천사 리조트가 제일이다. 먼산에 눈 녹고 아지랑이 피어 날 그 날이 곧 오겠지만 역시 추위는 적응이 안된다. 딸아이가 보내준 코코넛 하나 들고 소원풀이해 본다. ※코코넛 하나 들고 마셔 보는 게 소원이라 했더니 베트남 오면 날마다 그 원 풀어 준다 했는데 코로나가 길을 막아 엄두를 못 내고 가을엔 복귀 할 것 같다며 집에서 드시라고 택배로 보내 준 코코넛. 이렇게라도 남국의 맛을 보게 되다니 좋은 세상이다.

댓글 日常 2021. 1. 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