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는 요리중/맛있는 요리

석스테파노 2009. 7. 27. 11:25

 

  

미운놈 떡하나 더준다...란 옛말이 있는데..

어제 저녁 부터 스테파니아와 냉전을 치루고 있다..

아침부터..지들끼리 밥먹고 싹 치워서..혼자 국에다 말아서 먹는걸로 복수한다....

거기에 쌩하니...먼저 성당에 가버린다..헐~..

그래.. 해보자 이거지..

나도 오기가 나서..미사드리고..걍..성당에 죽때리고 있는다..

 

16구역 식구들 구역모임을 야외에서 하는데..

개를 두마리나 잡았단다..ㅋㅋ 신부님도 오신다니 같이 가자한다..

맛있게 얻어먹고 오니..점심은 해결했다..

 

이제 남은 것은 저녁...

손폰이 울린다..비안네가 당직섰다고..술한잔 하잔다..오케바리..

 

오징어와 전어구이에 소주 몇병 쓰러뜨리면서..

서로 자기아내에 대한 험담과..속상함을 터뜨린다...에구..

마눌님도 어디가서 이러고 있을까? ㅋㅋㅋ

 

동생은..인정받지 못하는 느낌..사랑받지 못하는 느낌이 제 힘들거다..

나야..개뿔..그넘의 소주 한병만 먹었어도..싸움은 시작되지 않았는데..ㅋㅋ

 

집으로 돌아가는길...

곰곰히 생각해보니..내가 별 잘한게 없다..사실..바른생활의 대명사인

스테파니아가..틀릴확율은 백분지 일정도..ㅋㅋ

빵집들려..빵몇개 사서..들어간다..

 

'국수해줘..'

'밥도 못먹고 다니나?'

'출출해..자기가 해주는 국수가 젤 맛있어..'

'---'

 

뚝딱 뚝딱..아주 시뻘것게..

청양고추가루를 팍팍 넣어..준다..흐미..

매운거 좋아하지만..이건 약올르라고 준거다..

면발은 정말 예술이다..역시..

군소리 않하고..김치남은것 얹어서 먹는다..

헐..숨쉴때도 매운맛이 난다..

 

미운놈 국수하나 더 준다.

잘먹었어요..스테파니아.. 캡사이신을 때려 부어해줘도..난 잘 먹을껴..ㅋㅋ

 

 

 

이~그 까칠한 성격 죽이고 술은 조금만 드시길...
낼 미사 넣었으니 모든일이 잘될겨!!!
오늘도 행복하고 즐거운 하루되시길...
고맙습니다..사무장님..
저번 자전거여행때도..사무장님이 미사 넣어주셔서..
건강하게 잘 하고 왔지요..

낼..한잔 하시죠..잘 되든 못되든..다 주님의 뜻이니..ㅎㅎ
술은 아니 되옵니다
사랑스런 스테파니아님께 더이상 불 지지르지 마시옵소서..ㅎㅎ
재미있는 글 입니다
글을 보며 웃습니다
젊고 패기가 있고 있어 싸운다고...
싸우는것이 아니라..서로 더 사랑 한다고...소리 질르는것 같습니다
더 발전 하기 위해서 그런 거지요
오늘 저녁에 정성으로 된 음식으로....화해 하고...
먼저
사랑한다도... 하시면 어떻지....
지는 사람이 이기는 것입니다
아기자기한 사랑에 노년기 유스티나 아줌마는....
모든것이 순조롭게 되라고 화살기도 ~~~~쏩니다~~~~


유스티나자매님..
감사합니다..아마도 쏘아올려주신 화실기도..
바로 응답을 받을 것 같습니다..ㅋㅋㅋ

그러지 않아도...오늘 저녁에 화해분위기를 만들려 합니다..ㅎㅎ
좋은 글향기에 취하다 갑니다
즐거움으로 승리하시길

사랑합니다! 행복하세요!!
ㅋㅋㅋ 오랫만에..데리우스원님의 응원을 받으니..
오늘 승리할 것 같습니다.ㅋㅋㅋ

행복한 한주 되시길..ㅎㅎ
입가에 미소가 도는 재미있는 글입니다.
늘 행복하세요^^**
청해님..
오늘이 그렇게 중요했던 날인지 몰랐습니다..
참 섭섭하기도 합니다..
신의주로 휭하니..자전거를 타고 가지 못하는 이현실..

행복한 한주가 되시길..
에헤라 디여~~
왜 제 속이 다 시원한지 모르겠습니다요 ^^
가재는 게편. ^^

스테파니님 그래 속이 풀리셨답니까? ^^
글쎄요..

스테파니아는.. 좀 맵게 하고 싶었나봅니다..
전..속이 정말 튼튼합니다..ㅋㅋ
ㅋㅋㅋㅋ 열불나라고 청양고추가루 막뿌리신건 아니겠지요 ㅋㅋ
네..죽으라고 그렇게 준겁니다..ㅋㅋ
그런데도..죽지 안으니..ㅋㅋㅋ
행복하다고 해야하지요?

지금도 속이 얼얼합니다..ㅎㅎ
귀여운 복수~~ㅎㅎㅎ

그래도,
그 시간에 끼니 쳉겨 주는 마음이 참 예쁩니다.
행복하세요~!
ㅎㅎ 쟈스민님...

오늘은 뽀뽀까지 해주었답니다..아흐..부끄..부끄..ㅋㅋ
잘 풀어져서 기분이 좋습니다..

님께서 빌어주시니 더욱 행복하리라 믿습니다..ㅎㅎ
성당에 나가시는가 봐요^^
개고기는 몰라도 비빔국수 저도 자주해 먹습니다.
네..성당다닌지 몇년 되지 않았습니다..
비빔국수..참 맛있지요..
취향에 따라 다르지만..
단고기도 무지 좋아한답니다..ㅋㅋ
저도 기회되면 성당엔 한번 가보고 싶어요^^
시작이 어렵지만..
가벼운 마음으로 다녀보셔도 좋습니다..
6개월정도 일주일에 하루 한두시간 정도..교리를 받으시면 세례를 받게됩니다.
좀 조용한 종교라.. 적극적인 권유를 하지 않습니다..ㅎㅎ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국수에 청량고추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
그래도 맛있어보입니다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8.gif" value="~" />
속아프라고 해줬지만..
아주 잘 먹고 잤습니다..<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신혼때..술퍼먹은 담날..복음밥을 해놨더군요..캐찹까지 뿌려서..
맛있게 먹는 모습을 보던 스테파니아의 눈..<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25.gif" value="ㅋ" />
그래서..해장국을 안해줍니다..<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cafe2/bbs/ttc/10.gif" value="ㅎㅎ" />
푸하하핫~~
마치 저희집을 보는것 같군요.

스테파니아님의 매운국수의 복수 사랑스럽습니다 ^^
헉..엘리아님댁도? ㅎㅎㅎ

어제 쫘~악..풀었습니다..
역시 부부싸움은 칼로 물베기가 많습니다..
다만..앙금이 남지 않게..토닥토닥 해야하구요..

좀 덜매운 국수 얻어먹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ㅎㅎ
푸하하하........
완전 재미있습니다......

매운국수의 복수라.......
주먹으로 맞은 것 보다..
더 매웠습니다..ㅋㅋㅋ

슬슬 더워지네요..건강 꼭 챙기시는 한주 되시길..
첫번째 사진의 새빨간 국수 면발이 입맛 돌게 하네요.
글 보면서, 침은 고이고, 글은 재미나고... ㅎㅎ
이래저래 고문입니다. ^^
니키님..ㅋㅋ
고문이 맞습니다..
맛있는데 아니구요..ㅎㅎ 죽으라고 넣어준 청양고추가루였습니다..ㅎㅎ
하여간..죄송하네요..
고문을 해드려서..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