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는 요리중/맛있는 요리

석스테파노 2010. 11. 22. 07:30

아침에 일어나보면..

찌개도 국도..없을 때가 있습니다..

국물은 멀리하려고 하지만..

깔깔한 입맛엔 뭔가 국물이 필요합니다..

이른아침 곤히 자고 있는 마눌님을 깨워서 해달라고 하는

간큰 남편이 되지 않으려면..

이쁨받는 신랑이 되어야합니다..ㅋㅋㅋ

 

 

 

 

 

바로 계란 6개 깨서..날치알 넣고..

양파 송송..파도 송송..

약간의 후추와..소금이 추가되겠습니다..

 

 

 

 

 

 

옹기솥에..

미리 만들어놨던..육수..

냉장고에 넣어두니 참 편하네요..ㅋㅋ

팔팔 끓여줍니다..

 

 

 

 

 

 

계란물 쏴악..부어주면서...

밑에를 살살 저어줍니다..

눌러붙지 않도록....불도 좀 줄여주고..

 

 

 

 

 

 

 

양파가 들어가서 부드럽고..

육수가 구수하니..계란찜이 맛납니다..

이렇게 아침을 준비해서..

온가족 기상시켜 같이 먹습니다...

너도나도 한수저..ㅋㅋㅋ

입맛없는 아침에..후루륵..말아먹을 수 있어서 좋고..

아침은..

식구가 함께 먹는게 참 좋습니다..

일주일에..꼭 한번이라도...지키고 있습니다..

 

 

행복은...

가까이..

식탁에 모여 앉은 가족과 함께..

한수저 같이 할때 더 느껴집니다..

엘랴도 이따 속이 깔깔할 예정입니다.
어떻게 저도 계란국(?)찜좀 안 되겠습니까요 ?..ㅎ

아침 일찍 주무시고 계시는 스테파니아 왕비를 깨우면 혼납니다. ^^

출근중이시겠군요.
오늘도 한주 기쁘게 시작하시길 기도 합니다...후후
ㅎㅎ 감사합니다..
아침은 맛나게 드셨는지요..ㅋㅋ
엘리아님 단짝께서는 계란찜 안해주시나요?ㅎㅎㅎ
오늘도 새벽별 보며 나왔는데..꿈쩍도 안하시는 마눌님에게..
인사하고 나왔습니다..ㅋㅋㅋ
물론 아침은 혼자 잘 먹었구요..
월요일은 아침회의가 있어서 일찍 나옵니다..
이제야 잠시 시간이 나네요..

행복한 한주 되시고요..
간단해서...좋습니다...
나도 이렇게 해 먹어야징...ㅎ
ㅋㅋ 아침에 복잡한건 못합니다..ㅎㅎ
가끔 해야지 매일하면 꾸중듣습니다..ㅋㅋ
행복한 한주 되시길..
요즈음 입맛이 없는데..나두 해 먹고 올려 봐야지~~~~
스테파노 형제님은 살가워서 정말 좋습니다.....
이렇게 하는 남편이 몇이 될까요....
아들에게 미래의 남편상을 말해 주어야겠습니다~~~~
형제님처럼 사랑 받게~~~~
좋은 저녁이 되시고..낼은 씩씩하게 아침먹고..가장에 어깨를 짊어지고.....
신나는 발걸음이 되세요~~~~~~~
댓글이 마음을 푸근하게 합니다~~~~
ㅎㅎ 요즘은 남자가 요리하는거 평범합니다..
부엌엔 얼씬도 못했던 옛날과는 딴이야기지요..
첨엔 부모님도 좋아하진 않으셨는데..
이젠 당연한 듯 여깁니다..ㅋㅋㅋ
명절엔 저도 한몫합니다..ㅎㅎㅎ
추운날씨 외출하실땐 따스하게..
마음은 가볍게 다녀오세요..
아침밥먹기에 제일 무난한 반찬겸 국이죠
저도 가끔 그렇게 해먹고 갑니다
그래야 일을 하죠
이어지는 음식 준비하세요
ㅎㅎ 타이거정 형제님이 자꾸 밀어대시니..ㅋㅋ
평일엔 거의 못합니다..주말엔 뭔 일이 더 바쁜지..
이번주말도 장인생신에 이것 저것 할일이 생기네요..
저도 맨날 음식만 하면서 살았으면 좋겠습니다..ㅋㅋ
아마도 애들 다 클때까진 힘들겠지요..ㅎㅎ
날마다 너무 좋은거만 드시는거 아녀요?ㅎㅎㅎ
부러워서 지루가 날려고 하는데요~ㅎㅎㅎ
ㅎㅎㅎ..
조촐한 식탁입니다..
담달 여행간다고 긴축경제를 펼쳐서..ㅋㅋ
용돈이 딸립니다..
더 맛난거 먹고 싶은데..참고 있습니다..ㅎㅎ
양파를 넣으셨군요. ㅋㅋ
저흰 요 며칠... 휴일날 만들어먹은 오징어 순대 속이 남아서...
그걸로 영양전 해먹고 있습니다. ㅋㅋ
요건 다시 레서피 정리해서 '새우살로 속채운 오징어순대'로 요리포스팅 올릴 예정입니다. ㅋㅋ
오징어 순대..아...맛나지요..
새우살까지 넣어서..만드셨나봅니다..
여행기 잘 보고 있습니다..
솔로여행..커플지옥..ㅋㅋㅋ
전..꼭 둘이서 하고 싶습니다..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