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는 요리중/맛있는 요리

석스테파노 2010. 11. 26. 07:30

사람이 모이면 술한잔 해야하고..

그리하자면 안주가 필요합니다..

특히 초대를 받아 갈때는 빈손으로 가기가 참 뭐하지요..

자매님이 수고하시는데 손도 좀 덜어드릴겸..ㅋㅋ

안주하나 해갑니다..

매콤하게 마파두부를 변형해서..

 

 

 

매콤한 맛을 내려고..고추기름을 내봅니다..

청양고추와 순한고추를 반반섞어서 넣습니다..

약한불에 기름을 데우고

살살 저어서 색과 향을 내줍니다..

코가 벌써 자극을 받네요..

 

 

 

미리 들어갈 재료를 손질해놨습니다..

맛타리버섯과 양파하나..

유기농 콩나물 한봉..감자 두개, 다진전지살 반근.. 깍뚝썰은 전지살 약간

바지락 왕창..두부 한모..등등..

 

 

 

고추가루로 올리브유에 향을 내고..

감자와 다진고기..그리고 썰은 고기도 좀 넣고 볶습니다..

매실청과 소주 부어 넣었구요..

 

 

 

다 익으면 버섯과 콩나물 양파를 넣고

볶아줍니다..

 

 

 

어느정도 숨이 죽었을때..

바지락과 깍뚝썰은 두부를 넣고 휘리릭..

바지락은 살짝 데쳐서 미리 건져 놓은 것을 넣습니다..

굴소스로 약간의 간을 첨가하고요..

감자가루 반수저 넣어 약간 되직하게 해줍니다..

 

 

 

탱탱한 두부와..

바지락..그리고 콩나물..뭔가 안주처럼 되어갑니다..

마파두부의 변신이라 할까요..

제멋대로 만들어봤습니다..

 

 

 

한김 날리고..

포장용기에 넣어 갑니다..

자작하니 뻑뻑하지 않고..

두부가 있어 부드럽고..

야채와 고기가 식감을 도와주고..

바지락 까먹는 재미가 더해지는..

별난 마파두부입니다..ㅋㅋ

 

맘도 꿉꿉한 이번주...

한잔 들어 위로주 하늘로 날려줍니다..

포 쏘라고 명령한 개** 바로 데려가 주세요..지옥으로..

 

하하하.....
안주가 저리 좋으면 술이 술술술이죠.......^^

너무 과음은 마시구요........^^
에고..저거 하나 들고 가서..
동네 형제님들과 엄청 퍼먹었습니다..ㅋㅋ
아마도 제가 비틀거리는거 첨 봤다네요..ㅎㅎ
그 복분자만 아니었어도..ㅋㅋ
그래서?
주호전설 한봉 먹고 잤지요..ㅎㅎ 담날 거뜬..아시죠?
정말 특별한 마파두부네요~~
여러가지 해물과 채소가 어우러져 정말 맛있겠는데요?
행복한 주말 되세요. *^^*
에고..행복한 요리사님..안녕하세요..ㅎㅎ
정말 아름다운 요리를 잘 보고 왔습니다..
자주 들러 배우겠습니다..물론 요리사님처럼 이쁘게는 못할겁니다..ㅋㅋ
무슨 말씀이세요~!
저도 많이 부족합니다.

자주 들릴께요~~
아...
크래미에 맥주 한 잔 마시려고 했는데...
가스불을 켜야하나요??? ^^;;;
이번 주는 이래저래 열받는 한 주군요!!!
북쪽 놈들도 그렇고...
남쪽 놈들때문에도 그렇고!!! 뭐하나 제대로 하는게 없으니... 에효~~~
에고..저도 열받는 한주였습니다..
때놈들 나라에서 메달따기가 정말 어렵기도 하고..
북한넘들 감싸는것도 그렇고..거기에 대응하는 빙신들이 더 열받고..
때지나서 뭔 응징이니 하고 있는 한심한 꼴들이란..에효...임다..ㅋㅋ
이 야심한밤에
혹 야식배달은 안되나요?ㅎㅎㅎ
정말 음식에대한 열정이 대단하세요~^^
ㅎㅎ 울릉갈매기님 오셨군요..
일본여행기 잘 보고 왔지요..
저희 가족도 짧지만 배타고 일본다녀올겁니다..
럭셔리한 여행은 아니지만..
간만에 나들이라 기대됩니다..ㅎㅎ
야식 배달전문점 낼까요? ㅋㅋㅋ
스테파노 형제님은 요리의 달인
정말 관심을 제가 가져야 겠어요
저도 배워 나가야
어디가면 대접받죠
ㅎㅎ 별말씀을요..
구역모임때 빈손으로 가기가 뭐해서..
자매님 손도 덜어드릴겸..간단안주하나 했습니다..
오늘은 미사보고 점심때 낙지볶음을 해먹을 생각입니다..ㅋㅋ
오~~~ 이거 맛나겠습니다.... 나중에 따라해봐야지 ^^
ㅎㅎ 술안주로 좋게 봐주시니 다행입니다.
금주는 잘 유지하고 계시죠?
부럽습니다..ㅋㅋ
앗싸!! 고기빼고 먹어야징
잘 먹겠습니다
ㅎㅎ 역시나 꼬마인형님은 고기를 싫어하시죠요..
고기만빼고..맛나게 드시길..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