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자 노는 방/나의 이야기

석스테파노 2010. 12. 6. 07:31

 

이웃님들 블로그를 다녀보면..주고 받는 선물이 참 부러웠습니다..ㅎㅎ

가는게 있어야 오는게 있는 법인데..하는 일이 건설이다보니..

뭐 드릴 선물꺼리가 궁색합니다..ㅋㅋ

그러니 받는게 더 미안하지요..

 

 

 

 

며칠전 날아든 등기봉투..

이웃인 유스티나 자매님이 수술 후 퇴원해서..

힘드실텐데..수세미를 직접 짜서 보내주셨습니다..

에고..넘 감사합니다..

그져 아웅다웅 사는게 이뻐게 봐주셔서..늘 감사했는데..

선물까지..스테파니아한테 자랑거리가 하나 생겼지뭡니까..ㅎㅎ

 

 

 

짜잔!..개봉...

애들쓰라고 펜까지 챙겨서 보내주셨네요..ㅎㅎ

먼저 맘에 드는거 잡는다고 한바탕 난리가 벌어졌습니다..

수세미나 너무 이뻐서 설겆이 할때 쓰기가 아까워서 어쩌나 싶습니다..

김장김치로 만두만들어 드려야겠습니다..

행복은 늘 가까이에 있네요..

좋은 선물 감사드리고..

늘 건강하시길 기원합니다.

음....
주소를 어지에 적어두면...
저런거 옵니까...?...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ㅎㅎㅎ 쌀점방님은 이웃님들과 재미나게 사시잖아요..ㅎㅎ
수세미가 넘 이뻐서 어찌쓸까 걱정입니다..ㅋㅋ
훈훈~한 선물을 받으셨군요~~~
김장김치로 만든 만두... 세상에서 제~일 맛있는 만두가 되겠군요!!!
네..정말 훈훈합니다..
병원까지 다녀오셨는데..힘들게 떠주셨으니 더 감사합니다..
어여..만두만들어 드릴려구요..ㅎㅎ
정성 듬~뿍 들어간 만두도...
포스팅올려주시길... ㅋㅋ
훈훈한 정을 나누시는 모습 넘 아름답 습니다..
두가정에 주님에 평화가 함께 하시길 기도드림니다..
고운 하루 되세요..
감사합니다..
평화를 기원해주셔서요..
하늘바람님도..주님의 평화가 가득하시길..
조그마한 기쁨이 되었다니 감사 하군요.....
저도 스테파노 형제님을 알게 되어 기쁘답니다....
좋은 사진 예쁜 모습을 보여 주면 됩니다
만두 안해 주셔도 됩니다.....
말씀 으로만 이라도 됩니다
스테파니아 안주인보고....바다처럼님은 60세라는것을 알려 주세요~~~~ㅋ
여자는 여자를 알거든요....
기회 될때..더 좋은 기쁨이 되어 들릴께요~~~~~~~~


....
ㅎㅎ 걱정마세요..유시티니자매님..
스테파니아도 제 블로그에서 글을 보기때문에..다 압니다..
수세미보구 넘 이쁘다고 그랬거든요..
맛난 만두 만들면 꼭 드리겠습니다..
정말 좋겠어요
가정의 행복을 이끌어가는
스테파노님의 노력이 주위를 감동시키는
정말 아름다운 일이네요
에고..별말씀을요..
이렇게 좋은 이웃분들이 있어서 제가 더 행복합니다..
유스티나자매님께 받은 수세미..아직도 아까워서 못쓰고 있습니다..ㅎㅎ
부럽사와요.
그만큼 스테파노님께서 주위 분들에게 마음을 잘 쓰셨다는 증거겠죠.
제가 선물 받은 것처럼 기쁘네요. ㅎㅎ
감사합니다..ㅎㅎ
퇴원하시고 힘드실텐데..수세미까지 떠서 보내셔서..넘 기쁘고..
한편으론 죄송도 하고 그렇습니다..
늘 이웃님들의 사랑..잊지 않고 살겠습니다..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