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여행/동네방네먹거리

석스테파노 2013. 8. 13. 07:00

이번 여름휴가는 인제로 다녀왔는데..

새벽5시에 일산에서 출발하다 보니 아침은 먹지 못하게 되지요.

결국 길가음식(휴게소)을 먹어야겠는데..

순두부나 막국수집은 눈에 보이는데 마땅하게 선택이 되지 않습니다.

그러다가 전주식 30가지 한식이 눈에 보여서 마음을 굳히고...

동홍천 IC에서 빠져서 속초방향으로 들어가면 설악로를 따라 인제군이 시작되고..

인제 맛집을 검색해봐도 가는 길에서 찾기가 어려운 것 같아..

인간 네비의 힘을 빌어 휴가 첫날의 아침 먹을 인제 맛집을 선택해봅니다.



전주비빔밥을 전주가서 먹었던 기억이 있는데..

그 수많은 곁반찬에 성찬을 먹고 마지막에 비빔밥을 주다보니 먹지도 못했던..ㅋㅋㅋ

그런 성찬을 기대한게 이번엔 도움이 되었다는...



예저에 쓰레기투어를 하러 갈때 커피를 마시러 들렸던 곳이라는게 우연치곤 참 묘한..

그땐 왜 이집이 한정식을 하는지 몰랐는지...

이른 아침인데 사람들도 어느정도 있어서 안심을 살짝 했다는..



멋진 음식사진들과 인제의 유명한 관광지 사진까지..

먹거리 휴가와 볼거리 휴가를 동시에 즐기라는 쥔장의 성의가 이뻐보입니다

양푼이 있는 곳은 해초비빔밥이라는데..간이 전혀 없어서 무염식 다이어트 하는 사람에게 도움이 될듯...



이른 아침부터 든든하게 드시라고..기름에 쩔은 물컹한 식빵튀김..

돈까스로 보이는 얇팍한 튀김과 만두튀김까지....아침에 이렇게 기름지게 먹을 수 있다는게 행복일까...

이른아침은 적당히 드시고 가고..밀려들 관광차를 대비해서 선반에 내놓지 않고 덮어둔 매뉴는 뭔지 모르겠고..



물김치는 더운데 찬거 들이키지 말라고 미지근하게...

국수는 이가 부실한 나같은 사람들 위해 살짝 불게 하고..육수는 음~ 고향의 맛이다..가 생각납니다.

스프는 어떻게 이렇게 만들었을까 궁금할 정도로 아무것도 들지 않은 밀가루풀...

농약가득한 채소를 먹지 말라는 쥔장의 배려가 진하게 느껴집니다.



나름 마눌님께서 선택한 음식들...

청국장이 젤 먹을만 했다는 전언...ㅠㅠ



물에 빠진 돼지불고기는 건강을 생각해서 카라멜색소를 넣지 않아 너무 건강해보였고..

한절음 먹어본 루치아와 디모테오는 좋은 음식..아빠 드시라고 자꾸 넘겨주고...

돈까스는 도대체 몇번을 튀겼는지 아주 바삭해서 과자 같았다고...ㅠㅠ

식빵튀김은 빵보단 기름이 더 많아 기름기 빠진 이른 아침에 위를 든든하게 기름을 쳤다는 디모테오...



욕심들은 많아서 이것저것 담아왔지만..

결국..해초비빔밥을 먹으려고 담아온 내 양푼에 다들 아빠드시라고 주시고...


휴가의 시작을 비싼 밥을 먹지 않아서 정말 다행이었는데...

몇년전 미시령 넘어 순두부식당촌에서 먹었던 순두부 정식이 왜그리 생각나던지..

다이어트를 하는 저같은 사람에게 정말로 권하고 싶은 식당...

먹기는 했는데 뭘 먹었는지 기억도 나지 않고 배도 부르지 않아 절대로 살이 찔 수 없게 해주는..

이런 고마운 식당이 속초가는 설악로 인제군에 있음이 다행입니다.



==== Epilogue ====


1. 순두부 막국수 팻말이 보이면 꾹 참고 좀더 가면 전주 한정식 뷔페가 기다립니다.

2. 뜨겁던 차갑던 식기는 멜라민으로 종류도 여러가지라 선택의 묘가 있습니다.

3. 8시전에는 30가지가 안되는 매뉴를 내놓습니다. 컴플레인을 하시려면 계산전에 하셔야합니다.

4. 아침부터 기름지게 드시는 분들은 튀김3종셋트를 선택하시고

깔끔하게 드시는 분은 이집 청국장을 강추합니다..가장 평범해서 유일했다는...

아..해초 비빔밥...음식을 남기지 말라고 써있는 이유룰 알게 해줍니다..

정말 조금 떠서 맛보시고 선택하시면 좋겠습니다.

양푼은 꼭 테이블에 가져다 놓으시면 잔반처리시 좋습니다.

5. 선불제도가 정착화 되어 있어서 나갈때 지불을 까먹을 일이 없습니다.

6. 주차장 여의도 보다 조금 작아서 대형 중형 소형 모두 주차가능합니다.

7. 식당에서 나와서야 왜 차들이 있었는지 알게 되었습니다. 화장실만 이용하고 가더군요..

8. 관광버스 기사분들을 위한 별도 좌석이 있습니다.

10. 예약은 문의바랍니다.


주소 : 강원도 인제군 남면 어론리 514-2

전번 :  033-463-8806

 



현재 영업중지(2017년 11월 확인)


음식에 대한 표현이 역시 예술 입니다..ㅎㅎ
인제에 갈때는 항시 속초에서 순두부만 먹기에..
부페야 다들 이렇죠..
석스테파노님 쓰신 포스트 잘 보았습니다...

유망 직종 및 모든 자격증에 대한 자료를 무료로 제공 받을수 있습니다..

유망 자격증을 종류별로 무료 자료 신청가능하다고 하네요..

제 이름을 클릭해서 접속하셔서 무료 신청이 가능 합니다
전주는역시 비빔밥이 최고지요~~~
전라도 쪽은 음식이 다 맛있더라구요^^
휴게소 뷔페식당의 한정식이 푸짐하고 맛나 보입니다^^
아리송한 표현들이 걸러서 들어야할듯합니다..ㅎㅎㅎ
해초비빔밥을 남기지 말라는 이유는
재료값이 비싸기 때문이겠지요?
휴게소에서 맛난 음식을 만나기가 얼마나 어려운지
알만한 사람은 다 알 거예요.
그런데 이렇게 맛있게 하는 집이 있군요.
(ㅎㅎ)(ㅎㅎ)
휴게소 식당을 들어 가신 순간 예견된 참사 (ㅋ)(ㅋ)(ㅋ)(ㅋ)
왜 이따위로들 장사를 하는건지 모르겠어요 (~)(~)(~)(~)
저는 저쪽에 여기가좋겠네 라는 식당이 있어요
한 반찬 30여가지인가 60여가지인데 가격대비 좋더라고요
맛으로 먹을꺼면 안가고요 달아요 달아 ㅋ
그냥 가격대비 저렴하게 먹을 수 있는곳 같은데요 ^^
돈가스맛 과자.. ㅋ
비밀댓글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
휴게소에서 먹는 한식뷔페~ 넘 맛나겠는데요~ㅎㅎ
ㅎㅎㅎ
정말 리얼리하게 중계하셨네요~^^
저는 그냥 라면 하나로 때울랍니다~ㅎㅎㅎ
행복한 시간 되세요~^^
언제가 저도 이 집 들렸는데...
먹지는 않고...구경만 했습니다.ㅎㅎ
휴계소의 식단이 괜찮다는 것으로 잘못 오해했네요.(ㅎㅎ)
이긍 헷갈리게 글을 쓰셔서 (ㅎㅎ)
수고하신 정보에 (즐)감하고 갑니다 (짱)
말복후 폭염과 열대야가 기승를 부리는 칠석날 시원하게 대처하세요 (아싸)
한여름 건강관리 잘 하시고 좋은일만 있으시길 바랍니다^_^ (파이팅)
놀러갈때 먹거리가 제일
걱정이 되지요~
특히 휴게소는 더 그런것 같아요... ^^
ㅋㅋㅋ 맛깔난 빈정(sarcasm)입니다.^^
여행중에
좋은 음식점 찾기가 하늘에 별따기인데
정말 탁월한 선택을
가족들이 좋아 했겠어요
휴게소 음식도 발전 많이 하는것을 느낄수있는 좋은 곳이군요~~
골고루 푸짐합니다
메뉴가 다양해서 좋은데요.너무 먹고 싶어지네요.
ㅎ ㅎ 전 왜 자꾸 웃음이 나지요...
방랑자는
개인적인향이지
음식사진으로 봐서는
도로나올듯한 식당 같습니다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