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장 연기

댓글 0

농담/雜다한 글

2020. 1. 23.

 

바람이 자고 공기가 낮게 깔리는 날, 팔복동 공단의 연기도 그냥 만성지구 인근에 머문다.

'농담 > 雜다한 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코로나 이후의 일상  (0) 2020.04.05
울진 덕구온천 리조트  (0) 2020.02.23
안동 유교랜드  (0) 2020.02.22
아베오 수리  (1) 2020.02.17
공장 연기  (0) 2020.01.23
연금저축 계약이전  (0) 2020.01.21
쓰레기 소각장  (0) 2020.01.21
페이지의 정리와 다양성  (0) 2020.01.17
초등학교 책가방 구입  (0) 2020.0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