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교기획

아론 2021. 6. 25. 13:26

 

 

사진1) 관리국에서 가져온 노트북들

사진2) 열심히 최신부품으로 고치는 박집사님

사진3) 전달되는 노트북

 



얼마 전  선교국 총무인 김원봉 집사가 관리국으로부터 오래되어 사용이 어려운 노트북 9대를 받아왔습니다. 

 

마침 선교국에서는 주위에 노트북이 필요한 몇 사람이 생각났습니다. 

 

노트북을 받아서 윈도우를 설치하고 보니, 너무 오래되어 인터넷 검색조차 삐걱거리며, 워드작업도 하기가 힘든 상태였습니다. 옆에서 지켜보던 통일선교팀장인 박주이 집사가 이리저리 고민을 하던 끝에 시간이 좀 걸리겠지만, 방법을 찾을 수도 있겠다고 의견을 내었습니다. 램과 하드디스크를 최신형으로 바꾸고, 직접 인터넷에서 부품을 구해서… 결국 오랜 작업으로 진이 빠져 삐걱대던 노트북은 이제 교회밖 으로 나아가서 자신의 임무를 다할수 있을 정도로 건강을 회복되었습니다. 


예쁜 노트북 가방으로 겉옷까지 입으니 새거나 다름없게 변신을 했습니다. 

 

무엇보다도 노트북을 받으신 분들로부터 감사의 문자가 도착하여 이 일에 수고하신 분들도 놀랐습니다. 또 손수 만들어 보내주신 맛있는 케이크가 배달되어, 선교국의 기쁨이 두 배가 되었습니다.


앞으로 남은 노트북은 필요한 선교지의 선교사님께로 보낼 것입니다. 

 

이 작은 수고를 계기로 흐뭇한 미소와 함께 생각의 지경이 넓어집니다. 코로나로 쉬거나 뒤로 밀렸던 많은 사역들이 이제 먼지를 털고, 새 힘이 더해져서 사랑의 노트북처럼 날개를 달고, 땅 끝까지 펼쳐지기를 소망합니다. 

 
 
 

선교사 편지

아론 2021. 6. 18. 11:07

216월 미멍소식입니다.

나는 빛도 짓고 어둠도 창조하며 나는 평안도 짓고 환난도 창조하나니

나는 여호와라 이 모든 일들을 행하는 자니라 하였노라  이사야 457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너희를 향한 나의 생각을 내가 아나니 평안이요 재앙이 아니니라

너희에게 미래와 희망을 주는 것이니라   예레미야 2911 아멘!

샬롬!

미얀마에서 일어난 소식 올립니다.

  2021 610일 오전 8시반 즈음, 미얀마 만델리성 린우룬읍 부근, 국방부 비행기 한 대가 추락하여 12명이 생명을 잃었는데 그중 한 명 고승(高僧)은 올2월 총사령관 민앙라이에게 잘못된 방향을 제시해준 세이꿍 고승이다

이 고승은 21일 정변후 223군 총사령관 민앙라이와 고급장교들이 자기앞에 찾아와 무릎을 꿇은 군()지도자에게 국가와 군부의 권력이 장구(長久)하기를 기원해준 고승이다.

그런데 그 고승은 자신이 뜻밖에 불행을 당할 줄을 예상하지 못했다.

좋지않은 징조인게 분명하다.” 라고  온라인상에서 얘기들을 한다.

 

 

세이꿍이란 고승에 대해 미얀마 국민들은 알고 있습니다. 정변이 일어나자 저희 주위 사람들도. 저희들에게 고승에 대해 이런 저런 얘기를 들려 주었습니다.

사람이 죽으면 마음이 짠해야 되는데 저는 소식을 읽으며 기쁜 마음이 들었습니다.

~ 일하고 계시는구나!  인터넷에서 누리꾼들이 오고 가는 얘기처럼 군부의 징조가 되길

                         감사함으로 아뢰어요

1.나는 나를 구하지 아니하던 자에게 물음을 받았으며 나를 찾지 아니하던 자에게 찾아냄이 되었으며 이름을 부르지 아니하던 나라에 내가 여기 있노라 내가 여기 있노라 하였노라 이사야65:1

2.전세계 믿음의 사람으로 하여금 미얀마를 간구케 하시는 주님의 뜻이 속히 이루어 지기를.

3.미얀마 땅에 심기워진 믿음의 사람들이 말씀으로 거듭나며 자기 민족을 위한 섬김이 있기를.

우리는 주님의 때를 알지 못하여 걱정하며 어찌할 바를 모르지만, 반드시 주님께서 일하시며 미얀마에 긍휼을 베풀어 주실 것을 믿음으로 바라며 감사드리며 간구해요.   감사합니다.

    성샘  최샘올림.

 
 
 

선교사 편지

아론 2021. 6. 18. 11:03

6월 10일,11일  실시된 사경회 사진모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