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맛집 이야기

unifashion 2018. 10. 25. 22:42
<link rel="stylesheet" href="http://editor.daum.net/services/blog/css/contents4view.css?ver=1.1.114" type="text/css"/><link rel="stylesheet" href="http://editor.daum.net/services/blog/css/theme4view.css?ver=1.1.114" type="text/css"/>




부산시청 근처에 위치한 디구스토 레스토랑에서 모임을 하면서 쳐다 보게 된 주점의 상호가 "머구리"여서 신기하다. 요즘은 대부분 모르는 작업이다, 여사장이 운영하는 것 같은데 왜 머구리란 상호를 했을까 궁금했었다, 꼬맹이 시절 지금 북항에서 머구리작업을 하는 분들을 종종 본 적이 있었다, 그분들은 호수를 몸에 연결한 후 우주인들이 쓰는 커다란 놋쇠모자를 쓰고 깊은 바닷 속으로 들어 가면 위에서 파이프를 이용하여 호수 속으로 공기를 보내는 작업을 한다,


여사장 부군이 수산업에 종사한다는 설명을 들었는데 아마 그래서 머구리란 상호를 사용한 것 같다, 그집 메뉴판에 '딱새우'란 글자가 보여 궁금했었는데 마침 그녀의 초대로 다녀 오게 되었다, 배너용 사진이 필요하였는가 보다,




03분 거리 : 거제시장, 일촌닭갈비/걸어서

05분 거리 : 부산시청/걸어서

15분 거리 : 동래메가마트,

20분 거리 : 서면로터리,




 

 



제주딱새우회,

28,000 원,

최근에 유명해진 독도새우, 도화새우, 닭새우, 물렁각시 붉은새우 또는 꽃새우까지도 먹어 봤지만 딱새우는 처음이어서 매우 궁금증이 생긴다, 혹시 닭새우인가 했더니 생긴 게 다르게 보인다, 다음백과를 찾아 보니 '가시발새우' 사진과 똑같이 생긴 것임을 알 수 있었다, 가시발새우가 집게발로 "딱딱" 소리를 낸다고 하여 '딱새우'라고 불리우게 되었단다, 제주도에서는 진한 육수를 만들 때 사용한다,


접시에,

숙련되지 않는 고객이 딱새우를 까기가 어려우므로 주방에서 먹기 좋게 차려 내온다, 레몬을 꼭 쥐고 골고루 뿌려서 맛을 보자, 살을 발라 먹을 때까지는 귀찮은 것도 없이 먹기만 하면 된다, 그 다음 코스에 대해서는 다음 사진에서 설명을 하니 자세히 읽어 보도록 하자,


먹는 방법 1,

새우 대가리에 잘 게 썰은 레몬 껍데기를 화환처럼 둘러 놓은 후 와사비를 풀어 논 간장에 찍어 살부터 먹으면서 레몬도 먹는다, 대가리를 꼭 쥐고 살을 빼 먹어 보면 새우향이 강하지 않고 탱글 탱글한 식감이 마음에 든다, 손가락을 찔려 가며 계속 먹게 되는 고통 속의 즐거움이 있다,
 

먹는 방법 2,

새우살을 발라 먹은 후 대가리만 모아 놓으면 주방으로 가져 가서 튀겨서 가져 온다, 이때 조심하지 않으면 자주 찔리게 된다, 여인들끼 즐겨 찾는 곳인 만큼 사랑하는 그녀를 위해 새우 대가리를 잘 분리하여 주자, 속 알맹이를 먹는 맛도 좋다, 소주 한 잔 마시고 하나 잘라 먹기에는 불편할 수 있다, 대게 살도 발라 먹기 싫어 하는 분들은 적성에 맞지 않겠다,




기본 찬,

딱새우를 쥐고 먹을 수 있는 조각칼과 면장갑 등과 함께 파전, 홍합딱새우 대가리탕이 제공된다, 물론 땡초가 들어 있어서 맵싸한게 소주를 자주 입안에 털어 넣게 만들 수 있다, 그외 통조림 통에서 나온 강냉이가 등장하기도 한다,


생굴,

20,000 원,

카사노바가 무지막지하게 좋아 했다는 굴 ~ 그렇다면 남성에게만 좋은 것인가? 아니라고 한다, 골다공증에 약한 여성들에게 하이얀 피부를 선사하므로 최고의 먹는 화장품이라고도 할 수 있다,


석화찜,

28,000 원,

생굴과 이하동문,



생굴보쌈,

38,000 원,

입맛을 돋우어 주는 맛있는 김치, 부드럽게 삷긴 수육 그리고 무채를 배추 속에 올려 놓고 먼저 눈으로 먹고 폰 렌즈로 맛을 보고 그 다음에 혀로 맛을 보면 기가 막힌다, 그런 후 맥주 한 잔을 들이키자,









실내 분위기,

초저녁에 들어 갔더니 두 팀 중 한 팀은 테라스에, 연인 한 팀은 눈에 잘 띄지 않는 코너에 앉아 있었다, 그런데 술시가 다가 오자 테이블이 만석이 된다, 일부 인원수가 맞지 않아 돌아 가는 팀이 보이자 늦게 까지 앉아 있던 우리의 마음이 불편해지는데 여사장은 신경쓰지 않고 챙겨 준다, 넉넉한 마음씨가 개업 4개월만에 손님들을 가득 채우는 비결이겠다, 곳간에서 인심이 난다는 옛말이 딱 들어 맞는다,


#머구리해물포차, #부산시청술집, #부산시청주점, #부산시청머구리, #사자왕추천술집, #부산시청추천술집, #부산시청맛집,

#머구리, #연산동술집, #연산동포차, #딱새우맛집, #부산시청딱새우, #연산동딱새우, #머구리딱새우,

상호 : 머구리 해물포차

전번 : 051-987-8865

주소 : 부산 연제구 거제천로 104번길 3, 연산동 1500-27

영업 : 17:00 ~ 02:00 

휴무 : 당분간 없음

주차 : 없음. 맞은편 영업용 주차장,

비고 :

출처 : 전세계를 돌아 다니는 사자왕
글쓴이 : 사자왕 원글보기
메모 :
날씨가 많이 춥내요.
감기 걸리지 않도록 조심하시고요.
잘보고 공감하고 갑니다.
제 블로그에도 공감하트 부탁드려요^^
안녕하세요~
저도 블로그를 시작했어요...
저도 잘보고 공감하고 가요...
제 블로그에도 구경오시고 하트도 눌러주세요~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