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름하나

댓글 4

기본

2007. 3. 1.

 

 

 

 

 

 

 

                                                                            

 

 

 

 

 

 

  

 

 

 

 

 

 

 

 

 

 

    

 

 

 

 

 

 

 

 

 

 

 

 

 

 

 

 

 

 

 구름하나

 

글.野隱

 

 

푸른하늘

 

끝 닿은

 

저 산 봉우리

 

사이로

 

구름하나

 

피어나   

 

뭉게뭉게

 

바람에 실려

 

떠가는 미망

 

다시 온다는

 

말없이

 

두  눈 감고

 

훠이훠이

 

떠가며

 

영혼의 꽃을보렴.

 

님 잃어

 

혼절한 넋을보렴.

 

2007.03.01.thu

 

21:11.p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