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 2021년 06월

11

gallery 마음의 글

마음의 글 野隱. 글. 그림 며칠 전 그러니까 2021.06.09일이었어요? 어느 곳에서 모기에게 헌열을 하면서 땀을 뻘뻘 흘리며 사진을 찍고 있었는데 남녀의 목소리가 들려오기에 사람을 만나니 반가운 마음이 들었기에 그 마음 그대로 엎드렸다 일어서기를 연신하며 찍고 또 찍고 그렇게 열중을 하다 보니 금년 들어서 제일 더운 날씨가 아닌가 싶었는데 하산 후 차 안에서 뉴스를 접하니 느낌대로 제일 무더운 날씨였다며 내일은 2021.06.10일에는 전국적으로 비가 온다는 예보를 접하며 집으로 왔지요? 그런데 산중에 올라온 사람들은 여자 두 분과 남자 한분이 올라오는 모습을 보면서 스치는 인사로 안녕하세요? 라고 주고받으며 바로 나의 본연의 자세로 촬영을 하려고 구부리는데 무슨 어떠한 o o o 꽃이 어디에 있어..

댓글 gallery 2021. 6.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