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2 2021년 08월

02

gallery 우리들의 숙제

우리들의 숙제 野隱. 글. 그림 2021.07.30 일 이날도 여름의 전형적인 날씨로 인하여 무척이나 괴로운 일상의 하루를 보내고 있으려니 짜증이 은근히 올라 오기에 짝꿍에게 드라이브나 가자고 꼬드켰어요? 꼬드키는데에는 무언가 이유가 있어야 할 것 같아서 태안이나 안면도를 돌아보고 나오는 길에 간장게장 한 그릇 사 먹고 마늘이나 사 오자고 말을 하고 잠시 기다리니 그러자고 하기에 출발을 하려고 밖으로 나오니 어깨 위로 내려 쪼이는 햇살이 장난이 아니더군요? 일단은 자동차 시동을 걸고 서서히 출발을 하여봅니다. 자동차 안에 있으려니 바깥 풍경이 풍요의 그 자체이지만 걷는 이들의 발걸음은 무겁기만 한 모습을 바라보며 꽃지해수욕장에 들어서는 초입에서 발열 체크를 하고 건네어주는 주황색 종이로 만든 줄띠를 건네..

댓글 gallery 2021. 8.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