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란하늘 낮달

하늘새 <> 아낌,배려,사랑, 아름다운 어울림 <>

광덕산 눈꽃산행

댓글 12

山 行

2011. 1. 10.

 광덕산

 

 

 

  일자 : 2011년 01월 09일 신년 첫산행 
  누구 : 수원 영통 산악회 산님들 & 절친 벙이
  산세 및 개요 : 경기 포천시 이동면 , 강원도 철원군 서면, 화천군 사내면

                         시군계(市郡界)를 이루는 산으로 높이는 1,046m 이며 복주산(伏主山)·석룡산(石龍山)·
                       가리산(加里山) 등과 함께 태백산맥에서 갈라지는 광주산맥의 일부를 구성하며, 산용(山容)이 웅장하다. 

   
                        동으로는 대성산에서 뻗어나온 복주산, 회목봉, 서쪽으로는 각흘산과 명성산,

                        남으로는  백운산, 국망봉이 한북정맥길이 쭈욱 뻗고 남동으로 화악지맥을 따라 화악산및

                         응봉등 위세당당한 산세들이 휘감는 곳이다.

 

                        토산이고  상해봉쪽에는 암릉과 어울어진 노송의 경관도 빼어난 곳이다

 

 

*산행 시작점이 광덕고개 올라 7~8부지점이라 정상오르는길 여유만만  화살표 방향으로 오르려 했는데

 오르고 보니 반대로 진행 그러해서 산행이 더 여유만만 간식포함 3시간 30분이면 널널산행 가는날이 상고대 눈꽃

 장날이였습니다.^^

 

 

 

밤 지나고 새날 산에가는날

밝음인데 맑음은 아니다.....눈이보려나..?

 

2011년 1월9일 신년 눈꽃산행으로 친구 벙이와 선자령 산행예약

선자령이 제왕산으로~~당일 광덕산으로 급 변경

전국으로 급속하게 번져가는 구제역이 사람들의 이동을 통제하기 시작했다.

 

수없이 많은 가축들의 울부짖음

안탑깝고 안스럽다 우야꼬..어찌할고

먼 흣날 인간들이 파놓은 함정에 우리들의 후손이 빠져들까 걱정되는 이즈음이다.

자연 하늘의 조화가 때로 무서움으로 변화하는 날들 있기 때문이다

삼한사온이 사라져버린 겨울도 그 증거중 하나일테지...

 

2011년 새해 산성의 바램은 늘그러하듯 건강제일

아름다운날 되었으면 싶고  재물운이 도래하여 이읏과 어우러져 풍족한 한해 되었으면 싶다.

 

실천사항으로는 금주을 행하려하는데

술 조금 마셔라 하던 주변인들이 금주한다니까 금주는 오히려 막아서며 많히 줄여 달라한다.

하기사 내가 술 뚝 끊으면 손해볼넘 심심할넘 아쉬울년도 꽤 있으리라..ㅎ...믿거나 말거나

 

 

수원IC 진입 성남지나 외곽순환도로 구리빠져 장현지나고 내촌휴계소에서 한박자 쉬는데.

하늘일 그렁그렁하다 눈이오려나 눈조금 내려주었으면 좋을텐데..&&

그러면 오늘 복받을듯 싶은데

 

 

내촌지나 백운계곡 여름이면 바글바글 왁자지껄하련만 얼음에 눈에덮여 고요한데 바람타고 실실 눈이 날린다

그래 오니라 실실 실실  힘겹게 광덕고개을 돌아드니 산행나들목...쉬야하려 화장실 찿는데

돈 내야 되는 화장실...?...그래서 그냥 오른다.

뭔 이런 동네가 있는겨 누가 잘못하고 있는겨..?..지역이 약박하겨 손님이 야박한겨  주거니 받거니 모두 야박해질듯 싶다.

하산해야서 알았다 그이유...^^

 

 

 

 

절친 벙이의 처음이자 마지막사진

 

 

 

 

 

 

 

 

 

 

수원 영통 산악회

사무국장&수석총무&부회장

^^

인물순으로 뽑은거 맞는듯

 

 

 

 

 

수원  영통 산악회 회장님

^^

 

상해봉에서1010m

 

산성의 귀한 독사진

 

 

 

 

 

험한 하산로

산성은 반대편으로 홀로올라왔는데 에구 무시라

하산은 겁이나서 포기

^^

 

 

 

 

 

 

 

 

 광덕산 정상석 주변은 인증받으려는 님들로 가득  웅성 왁자지껄

상해봉 늦게올라 한참 있었던고로 꼴지

그저 지나쳐 조금 내려오니 앞서간 님들 라면

산성은 젖가락만들고 감사했습니다.

 

그시간 벙이는 벌써하산해  있다고

에구 친구넘 데불고 와서 완전 외톨이 만들어버린날

에구 미안햐라

^^

 

만나게 먹고 서둘러 하산

 

 

 광덕고개길

 

하산

 

벙이야 요기는 한겨

 ?

 

 

 

 

산행이 일찍 끝난고로해서 뒷풀이는 수원가서 하기로

산만 돌아보고 밥은 다른데 가서 먹으니 화장실 걸어잠글수밖에

...

반대로

산행 시작전

친절하게 화장실 개방했으면 하산후

식당 이용했을듯 싶은

^^

자고로

상술은 베풀어야 비어야 채워넣는것 아니려는지

꽉 채워져 무거운데 어찌채워

 

화장실 돈받으면 누가 손해여

?

 

신년 첫산행 광덕산

행복했습니다.

 

함께한 벙이,영산님들

2011년 행복가득 아름답게

채워가세요.

^^

 

 

 

 

 

161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