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란하늘 낮달

하늘새 <> 아낌,배려,사랑, 아름다운 어울림 <>

불곡산^^

댓글 6

山 行

2013. 9. 8.

 

 

 

2013년 9월 8일

 

죽전 새터 어린이 공원~대지산~불곡산~태재고개~불곡산~대지산~죽전

13시15분(집)~18시00분(집)

 

홀로 아리랑

^^

 

 

 

 

아침 해맞이

^^

 

 

토요일 거시기동네 바르게살기 소금 배달 임무을 맡아 친구들과

하루종일 늦은시간까지 이동네 저동네 돌아들었더니

피곤했던지 지난밤 코~단잠

피곤에 비례하여 단참 자는거 맞나보다.

 

아침 눈뜨니

찰베이는 벌써 탄천걸으러 나가고

미미가 반겨준다.

미미 넌 더자 어수선하면 언니들 짜증낸다.ㅎ

 

탄천 걷고 들어오는 찰베이에게

오늘 산에가자 했더니

둘째주 모임인데.

그려..

 

찰베이 나가고

광교산 아니면 불암산 후다닥 갔다올까

그러다

동네 뒷동산으로

~~

 

분당방향

 

용인방향

 

백일홍

^^

 

 

어린이 공원

저 술상은 누가차려서 먹고 저리 팽개치고 갔을려나

?

위에 공원 유의사항 읽어본겨

술을 저리 마셨으니 개보다 못한 거시기 되었겠지

 

 

 

고마리

^^

 

 

 

 

며느리 밥풀꽃

 

 

 

 

잡자

 

사람이 많은 등로에 산악자전거 때때로 거시기하다.

 

꿈틀이 벌래 낙화중

 

 

 

 

불곡산 조망대

 

방해하지 마세유 휴식중

^^

대지산 정상

^^

 

 

 

내옷 괜 찮나유

 

 

과자통에 과자 들었니

?

현위치 태재고개 불곡산 영장산 갈림길

^^

 

여기서 잠시 망설였네요.영장산까지 계속 가야하나

왔던길 되돌아 가야하나.

영장산까가면 늦을듯하여

도돌이

^^

 

 

 

철잃은 귀한 으아리 딱 하나

향기 좋았습니다.

 

 

표고버섯 아니려나

?

 

 

탄천

^^

^^

대지산 불곡산 영장산

부담없아 걷기에 참 좋은 곳이다.

가족들과 체력에 맞게 함께하기에 참 좋은등로다.

강추

^^

에구 도돌이을 빨리했나 발바닥이 따끈따끈 하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