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란하늘 낮달

하늘새 <> 아낌,배려,사랑, 아름다운 어울림 <>

2022년 검은 호랑이 해

댓글 15

이즈음

2022. 1. 4.

 

범 내려 왔다 복 따라 온다

임인년 새해 검은 호랑이 기상으로 위풍당당 대한민국

사리분별이 명확하고 국민화합 이끌고 애국의 마음으로 무장되어진 올바른 리더가 대통령이 되었으면

코로나19로 지쳐가는 국민들에게 희망과 열정을 담아주는 대통령이 선택되어졌으면 하는데

확실하게 찍어줄 후보가 제 마음에 아직 없으니 걱정입니다.

 

60갑자 돌아

찰베이 환갑이 되어지는 해

언제 가나 언제오나 하던 날들이 어느새 되어버린 시간세월

이제까지 건강하게 무탈했음에 감사합니다.

 

지나버린 한해

시작부터 마무리까지 늘 그래 왔듯이

무탈하게 지냈습니다.

 

새해에도 그러했으면 싶습니다.

그저 그렇게

근심 걱정 적으면 그것이 행복한 것이라고

즐거움은 내가 만들어 채워주는 것이라고

 

새해에도

주위에 좋은 사람들 아프지 않았으면 싶습니다.

 

새해 첫날

제 마음에 화두는 건강입니다.

 술이 문제는 문제인데 끊어 줄여?.

지금 움직임에 더하고 빼고 더 할 것....생각 중입니다.

 

한해

계약이야기가 아직 없음은 한해 더 쓰임 받은 듯하여 감사하고

나쁜 년 놈 만나지 아니했으니 감사하고

좋은 사람 만나게 해주시어 감사합니다.

 

2022년에도 제일은 건강입니다.

 

 

이즈음

제가 날마다 하는 운동중 얼마전부터 추가되어진 손운동

손안에 호두 조금씩 중독되어지는 느낌있습니다.

따그락 따그락~~박박~

 

깨지면 먹어요.^^

 

 

 

 

 

지금까지 얼마나 마 신거니

계산이 가능 하니

20살 시절부터 마셨으니 오래 마셨는데

앞으로 살아가는 동안 계속 마 실 거니

이제 뚝 그만 마셔도 될 듯 싶은데

미련이 남아

새해 작심은 있니

술 문제는 술술 넘어가는데

네가 문제야

머리야 가슴이야 입이야

건강 지켜야지 나이 더해 골골하면 늦어

늦었다고 할 때 빠른거야

생각 잘해 알았지

육신이 술 거부하기 시작했어

너도 느끼잖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