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의 변두리에서

일상의 소소한 얘기들

12 2021년 11월

12

여정의끝에서 가을 숲 속에서 - 만추의 금정

범어사_금샘_소천지_고당봉_미륵사_산성마을 올해 단풍이 좋지는 않지만 숙제 같은 만추의 금정을 돌아봅니다. 범어사 셔틀버스 정류소에서 원효암 암릉 바라보고 금정팔경의 하나인 어산노송 ; 어산교 주변의 노송 예전 같지 않게 초라한 색감의 계명봉 설법전앞의 은행나무 선무도 본산인 청련암 청련암 뒷편의 샛길 가을 숲에는 햇살이 부서져 내리고, 추억도 부서져 내리고 간혹 울음이 매달린 단풍도 만나고 햇살이 부서져 안개처럼 자욱해진 빛의 물결 지나 돛대처럼 보이는 뾰죽한 바위 처음으로 만나는 전망대 ... 1개분대 점심 먹어도 될만합니다 금정 북릉이 멋지게 보이는 전망입니다 팥배나무 같습니다만 ... 가을에 맺는 열매는 대부분 붉은색이라 제 2 남근석이라고 하는 데 ... 볼 때마다 신기한 남근석 바위 군락 지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