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의 변두리에서

일상의 소소한 얘기들

24 2021년 11월

24

여정의끝에서 제주에 가면 - 정방폭포_천지연폭포_선녀탕_외돌개_법환포구

며칠 여유가 생겨 제주를 다녀옵니다. 가는 날이 장날이라 비 소식이 있었습니다. 노심초사하며 도착한 숙소에서 바라보는 밤풍경은 비와는 전혀 관계없이 보입니다. 기상청의 오보를 기원해 봅니다. 다음날 아침 기상청의 오보에 감사하고 혁신도시를 깨우는 아침햇살을 즐기며 서귀포 쪽으로 향합니다 제주의 특징 야자수와 잘가꾼 공원을 지나 올해 제대로 인사 나누지 못했던 억새와도 인사 나누고 광대왓 정류소 가는 도중에 만난 돌담 너머 열린 귤과 유자가 보입니다. 광대왓이라는 말이 신기해 찾아봐도 잘 나타나지는 않지만 표기된 한자를 보니 넓은 뜰이라는 말 같습니다 서귀포에서 버스를 내려 키 큰 야자를 바라보며 정방폭포을 찾아갑니다 계단 내려가기 싫은 노약자 전망대 폭포에 무지개가 걸렸습니다 정방폭포 상단 서복 전시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