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은영TV] (영혼 없는 리액션..ㅠOㅠ) 엄마의 시큰둥한(?) 반응에 시무룩해진 금쪽이 -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 42 회

댓글 0

오은영TV

2021. 5. 6.

 

 

아까 말씀을 들어보니까

대략 한 5~6세 무렵부터 조금씩 보이기 시작한 것 같아요.

6세 정도, 그러면 만 나이로 5세거든요.

그때부터 본격적으로 유치원, 집단생활을 시작이 돼요.

 

엄마와의 관계에서 원칙이나 어떤 기본 질서를 편안하게 못 받아들였을 거 같아요.

그런데 그것 때문에 잘 배워지지 못하면

잘 적용이 안 되는 거죠.

일상에서도.

 

그리고 엄마는 집에서 상당히 선생님 같거든요.

그러니 실제로 나가서 선생님하고 관계가 어려울 거란 말이에요.

선생님들이 말하는 대부분이

엄마가 말할 때 상처처럼 얘도 느껴질 거라고.

분위기가.

 

그리고 엄마를 보면요

진짜 초등학생한테 엄마들이 안 쓰는 단어를 쓰시더라고요.

제가 써 봤거든요.

1. 이유를 말해봐.

2. 10초 안에 설득해봐.

3. 타당하게 이해시켜봐

 

이유, ,득 타당, 이해, 이런 말들을 쓴단 말이에요.

엄마, 고학년들 가르치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