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 2021년 04월

15

법륜스님/즉문즉설(2021) [법륜스님의 즉문즉설 제 1695회] 선행에 원칙이 필요하다는 생각이 들어서요

선행에 원칙이 필요하다는 생각이 들어서 질문드리고 싶습니다// 끼어들기 하는 사람을 보면서 짜증이 나면 그건 수행자가 아니에요. 내가 짜증이 나는 건, 그건 이해 부족이에요. “아, 급하구나. 급하구나. 어떤 급한 일이 생겼구나. 내가 잘은 모르지만” 이렇게 생각해서 짜증이 안 나야 돼. 이게 수행이고, 그러나 세상의 정의를 위해서는 “이렇게 쭉 줄 서 있는데, 저렇게 중간에 끼어 들어오는 것은 만약에 용인을 한다면 세상의 질서가 흩어질 수 있구나.” 그러면 자기는 짜증은 내지 않되, 차를 딱 붙여서 못 들어오도록. 그런데 상대가 창문을 열고 “제가 이런 일이 었어서 좀 죄송합니다”라고 표현을 할 때는 열어줄 수도 있고, 그러나 그런 얌체들을 우리가 막아야 한다. 그런데 그게 얌체인지 정말 급한 사람인지..

15 2021년 04월

15

15 2021년 04월

15

오은영TV [오은영 TV] TIP, 우리 아이 기저귀 떼는 꿀팁 공개 -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새끼 38 회

① 동생과 절대 비교하지 않는다. 동생은 기저귀를 뗐잖아요. 그래서 동생하고 절대 비교하시면 안 될 것 같아요. 그러면 자꾸 아이가 자존감이 낮아지고 자존심이 낮아집니다. 절대 비교하지 마시고 ② 실수하더라도 포기하지 않는다. 아이가 실수하더라도 또 해보고, 아 이건 성장하면서 좋아지는 건데 그냥 우리가 노력해보는 거야. 네가 밤에 첨버덩 첨버덩 소변을 여러번 싸도 아빠는 널 사랑해. “오우, 우리 소변 싸는 금쪽이, 사랑한다.” 이렇게 해주면서 사랑을 확인해 주는 거죠. ③ 성공했을 땐 반드시 보상을! 칭찬도 많이 해주고 보상도 해주고 이러면 아이들이 훨씬 편안한 마음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을 겁니다.

댓글 오은영TV 2021. 4. 15.

15 2021년 04월

15

15 2021년 04월

15

체인지그라운드(2021) 이 6가지 말투는 제발 사용하지 마세요!!

... 무슨 안 좋은 일 있어? 흔히 상대의 안색이나 외모를 보며 무심코 안부 인사처럼 사용하는 말입니다. 그것이 정말 말 그대로 인사 또는 걱정으로 전달되면 좋으련만 다른 의미를 담을 때가 더 많아 말한 사람이나 듣는 사람이나 썩 유쾌하지 않을 때가 많습니다. 사실 그런 말은 보기에 안 좋다는 말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닙니다. 상대는 그때부터 자주 거울을 들여다볼지도 모릅니다. 컨디션도 좋고 별문제 없었는데 왜 굳이 신경 쓰이게 하지? 상대는 그렇게 생각할 수 있습니다. “잠을 잘 못 주무셨나요? 무슨 일 있어요?” 이따금 미팅을 가졌던 거래처 직원에게서 만날 때마다 비슷한 타이밍에 이런 말을 듣는다면 어떨까요? 한 달에 한 시간 내외, 업무차 만나는 게 전부인데 그 사람이 타인의 안위를 깊이 걱정하거나..

15 2021년 04월

15

1분과학·북툰·SOD 미군이 특허 출원한 양자 거품을 이용한 정찰기 [신박과학]

이번 시간에는 과학과 음모론의 경계에 있는 아주 이상한 이야기를 하나 소개해 드려볼까 합니다. 그것은 바로 그동안 베일에 가려져 있었던 정체 불명의 비행체 TR-3B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그동안 전 세계에서 목격되고 있던 UFO의 정체가 바로 이 정찰기라고 주장하는 음모론자도 있었고 또 TR-3B는 외계의 기술로 만들어진 비행체라 주장하는 사람도 있었죠. 암튼, 그동안 소문으로만 무성했었던 이 정찰기에 대한 최신 정보가 드디어 들어왔습니다. -- 올해 4월, 미 해군이 마치 UFO를 연상케 하는 항공기의 특허를 출원했다는 뉴스가 있었습니다. 그리고 최근 이 특허의 세부 사항이 조금씩 조금씩 밝혀지고 있습니다. 삼각형의 모양을 하고 있는 미군의 비밀 병기 TR-3B는 예전부터 많은 사람들에게 목격되고 있었..

15 2021년 04월

15

양준일의 직끔상담소 [양준일_직끔상담소] 2. 중학생 아들이 담배를 피는 걸 알게 됐습니다 (2020. 11. 8)

중학생 아들이 담배를 피는 걸 알게 됐어요. 따끔하게 혼을 내야 할까요? 모르는 척 지켜봐야 할까요?// 부모님이 담배를 피우냐 안 피우냐가 굉장히 중요한 것 같아요. 본인이 피면서 따끔하게 어떻게 야단을 칠 수 있는지 그게 조금 고민이 되고요. 혼내지 말고, “담배는 왜 피우는 거야?”라고 대화가 필요한 것 같아요. “그냥 호기심으로 펴봤어. 이제는 호기심이 끝나서 안 필게.” 이렇게 해서 끝나면 괜찮지만 그럴만한 스트레스가 있고, 그 피어야 하는 필요성이 있다면 담배를 끊으라는 것보다 담배를 다른 거로 대체를 할 수 있는 것을 찾아주는 게 중요한 것 같아요. 그래야지 아이들도 스트레스를 다른 거로 해결할 수 있는 그 방법을 같이 찾아가는 게 제일 중요한 것 같아요. 야단치는 건 아닌 것 같고 야단치면..

15 2021년 04월

15

15 2021년 04월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