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 2021년 07월

23

법륜스님/즉문즉설(2021) [법륜스님의 즉문즉설 제 1724회] 참교육 실현 그리고 결혼할 타이밍을 놓친 사연

1. 아이들이 주체적으로 사고할 수 있고 또 주변을 배려하면서 함께 살 수 있도록 2. 저의 집안 아버지 어머니도 비교당하는... '그런 집에 어떻게 너를 보내느냐?'// 지금 뭣 때문에 괴로운지 얘기가 아.. 지금 37 됐는데 장가를 못 갔다. 저는 올해 67인데 장가를 못 갔어요. 그런데 뭐가 문제라는 거요? .. 자기 가치관이 뭐요? 어떤 게 올바른 방향인데? 자기 37살 먹어서 장가 못간게 큰 문제인 사람인 것처럼 생각하는 사람이 자기 인생도 못 푸는 게 무슨 아이들한테 주체적인 교육을 가르쳐? 37살 먹은 것도 주체적이지 못한데, 초등학생이 무슨 주체적이 되요? 자기가 너무... 애들은 신경쓰지 말고, 자기나 똑바라 살면 어떨까? 자기가 똑바로 살면 /똑바로 사는 선생님 밑에서 애들은 저절로 똑..

23 2021년 07월

23

구성애의 아우성/청소년·자녀 성교육 [푸른아우성] 생명의 책임을 진다는 것은 중요한

생명에 대해서 철저하게 책임지려면은 즉, 임신하려면 건강하게 잘해야 해요. 여자는 난자를 가지고 태어나고 남자는 정자를 만들어요. 그러난, 여자가 난나를 만들 때 임신했을 때 술 마시고 담배 피우거나 이런 나쁜 행동을 했을 때 그런 영향을 아이한테 가게 되고 또한 남자도 정자를 건강하게 잘 만들어야지 아주 나한테 잘 맞는 2세를 남길 수 있지만 그렇지 못할 때 술 마시거나 담배 피우거나 전자파에 찌든 정자가 나오게 될 때 내 아기는 아플 수 있는 거잖아요. 그렇게 되면 평생 책임져야 하는 아이일 수 있는데 내가 좋은 것을 주지 못한 것에 대한 부모로서 죄책감을 가지는 거예요. 아기를 만들려면 건강하게 잘 만들어야 해요. 아기를 만들지 않으려면은 철저하게 뭐해야 할까요? 생명에 대해서 철저하게 책임지는 것..

23 2021년 07월

23

오은영·최민준TV [오은영TV] 어쩌다 상담소, 커리어 VS 아이, 어떤 게 더 중요할까요? (feat. 별 따는 것의 생활화 ㅋㅋㅋ)

... Q. 커리어와 출산 중 무엇을 어떻게 택해야 할까요? 저도 뭐 생각해보면 결혼을 해서 5년 동안 아이가 없었는데 일부러 피임한 것도 아니었거든요. 저도 굉장히 활동적으로 일을 할 때니까 아이보다 일이 더 좋다는 건 절대 아니지만 뭔가 결정을 하는데 굉장히 고민이 되더라고요. 어쩌면 그러한 마음들이 임신이 잘 안되는데도 영향을 줬던 것 같아요. 너무 신기한 경험을 했는데 몇월달쯤 아이를 가져야지, 이런 계획을 구체적으로 하지는 않았는데요 그냥 임신이 된 거예요. 임신이 됐는데 막상 아이가 생기고 나니까요 놀라운 변화가 있더라고요. 그냥 그 즉시 엄마의 마음으로 싹 바뀌더라고요. 그전까지 내가 왜 이런 고민을 했었지라는 게 그냥 연기처럼 사라지고 그다음부터는 그냥 엄마로서의 포지션 체인지가 아주 그냥..

23 2021년 07월

23

23 2021년 07월

23

시사 - 역사/최인호TV [최인호TV] (3분 라이브 짤) 검수완박 ... 공자와 노자는 이렇게 말했다 ... 사회적 필요 노동이다!

시청자: 검찰개혁 꺼내면 ‘검수완박’ 때문에 다 얼어붙어요. 헛소리들을 쑥 들어가게 만든 검수완박 검수완박: 꼬롬한 검찰개혁을 이제 더 이상 꺼낼 수 없게 됐다. 이제 누구도 검찰개혁을 정치 주제로 써먹을 수 없게 됐다. 그게 너무너무 행복합니다. 이제 ‘검찰개혁’이라는 네 글자로 장사를 못 합니다. 진짜 검수완박 할 사람들 아니면 그게 우리가 한 일이죠. 대한민국 어떤 정치세력도 검수완박 추진 없이는 검찰개혁 이제 입에서 못 가게 됐어요. 삶은 호박에 이도 안 들어갈 소리가 되었습니다. 공자의 正名론: 이름을 바르게 하지 않으면 일이 순조롭게 되지 않는다. 공자: 아침에 도를 깨달으면 저녁에 죽어도 좋다. 파란장미들은 한 일을 다 했습니다. 그런데 공자님께서는 저녁에 죽은 일이 없으시단 말이죠. 평생에..

23 2021년 07월

23

양준일의 직끔상담소 [양준일_ 직끔상담소] 4. 매번 저만 돈을 내는 이 모임 (2021. 3. 25)

10년 가까이 지속된 모임에서 늘 계산하는 건 저예요. 매번 저만 돈을 내는 이 모임 멤버들.. 어쩌면 좋을까요?// 그게 손해라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저는 그 마음을 가진 사람한테 베풀 수 있는 길이 열린다고 생각합니다. 그럴 수 있는 여유가 있고, 그리고 부담 갖지 않고 그것을 할 수 있을 때 하시면 되는 것 같아요. 그리고 언제나 베푸는 자한테 더 많은 축복이 온다는 믿음을 저는 갖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부담이 되시면 그냥 좀 멀리 하셨다가 내가 좋은 일이 있어서 이것을 나누고 싶고. 꼭 이분들한테만 베풀 필요는 없는 것 같아요. 이 만나는 분들의 마음을 제가 잘 몰라서 “아, 이 사람이 언제나 내기 때문에 참 이 사람은 고마운 사람이고 내가 언제나 이 사람 주위에 있어야 하고 그리고선 언젠가..

23 2021년 07월

23

23 2021년 07월

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