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6] 백두대간(2차) 1구간(진부령 → 미시령) 산행사진(1/2)

댓글 0

백두대간 2차(남진 중 - 백두산까지 못 가는 아쉬움을 대신하여)/미완의 절반, 지리산으로 갈음한다

2018. 6. 10.

백두대간(2차) 1구간(진부령 → 미시령) 산행사진(1/2)

[산행일시] 2018.06.06(수) 10:40~18:30(7시간 50분)

[날       씨] 맑음 / 초여름 무더위, 강풍

[산행시간] 진부령(10:40) → 알프스리조트(11:40) → 마산봉(△, 12:40~12:48) → 병풍바위(13:10~13:13)

                   → 암봉 하단부(13:55~14:08) → 대간령(새이령, 14:23) → △868.4봉(헬기장, 14:53~14:57)

                   → 신선봉(16:28~16:33) → 상봉(17:35~17:42) → 미시령(18:30)

[산행사진]

 ▼ 원통버스터미널 내 버스시간표

 

 ▼ 원통버스터미널 - 가운데 노랑색 작은 버스가 진부령으로 가는 시내버스

 

 ▼ 진부령

 

 ▼ 진부령 들머리에서 오르다가 뒤돌아 본 진부령

 

 ▼ 모 회사 산악회의 백두대간 종주 기념공원

 

 ▼ 전에 못 보았던 또 다른 종주기념비

 

 ▼ 도로에서 산길로 오른다

 

 ▼ 녹음이 짙은 산길을 따라

 

 ▼ 시멘트 도로를 만나 좌측으로 올라가면

 

 ▼ 지금은 운영하지 않는 진부령관광농원이 나온다

 

 ▼ 임도를 따라 진행하면

 

 ▼ 사거리를 만나고

 

 ▼ 우측으로 진행하면서 본 마산봉과 병풍바위

 

 ▼ 산길 대신 마을길로 우회하는 중

 

 ▼ 아스팔트 포장도로가 보이는 지점에서 좌측 산길로 복귀하고

 

 ▼ 오르다가 잠시 멈추어 서서 뒤돌아 보았다

 

 ▼ 2015년 10월 북진 시 이곳에서 산길로 진행했지만 길이 아닌 듯하여 되돌아 왔던 곳으로

      방금 올라온 길로 내려가 마을길로 진행하였었다

 

 ▼ 군부대 철망을 따라 진행하면

 

 ▼ 시멘트 도로가 나오고

 

 ▼ 마산봉 방향으로 진행한다

 

 ▼ 지금은 폐쇄된 듯한 군부대 후문을 지나

 

 ▼ 만나는 삼거리에서 우측으로 방향을 바꾸면

 

 ▼ 앞쪽으로 보이는 마산봉을 향해 초지를 가로질러 간다

 

 ▼ 산길 우측편은 작은 물웅덩이인데 사진 상으로 구분이 되질 않는다

 

 ▼ 물웅덩이를 지나면 다시 넓은 흙길이 만나고

 

 ▼ 임도같은 길을 따라 올라가면 을씨년스런 알프스리조트가 나온다

 

 ▼ 알프스리조트 앞 아스팔트 도로로 진행하여

 

 ▼ 고갯마루에서 우측 산길로 다시 방향을 바꾸고

 

 ▼ 알프스리조트와 나란히 이어지는 산길은

 

 ▼ 옥외용 변전시설이 있는 곳 앞의 이정표에 이른다

 

 ▼ 이제 본격적인 마산봉 오름길이 시작되고

 

 ▼ 지금은 정지된 알프스리조트의 스키 리프트 상부를 지나

 

 ▼ 선답자의 많은 표지기를 뒤로 하고

 

 ▼ 계단길을 오른다

 

 ▼ 어느 정도 오르다가 알프스리조트를 내려다 보니 건물의 시계 바늘은 하루 두 번씩 제 할일을 하고 있다

 

 ▼ 알프스리조트와 마산봉의 중간쯤 되는 곳에 세워진 표지목이고

 

 ▼ 쉼터같은 곳을 지나

 

 ▼ 조금 더 올라가면 마산봉과 병풍바위 이정표를 만난다

 

 ▼ 좌측의 마산봉에 올라서서

 

 ▼ 북녘을 바라보니 멀리 흰 공이 있는 향로봉이 보이고

 

 ▼ 미시령 방향으로 보면 병풍바위와 신선봉도 보인다

 

 ▼ 마산봉에서 내려와 이정표를 지나면 울창한 숲길이 이어지며

 

 ▼ 병풍바위를 우회하는 산길이 있는 갈림길에서 우측으로 오르면

 

 ▼ 병풍바위에 이르는데

 

 ▼ 이번 구간의 끝머리에 있는 신선봉과 상봉 그리고 다음 구간에 지날 황철봉이 하늘선을 그리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