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9-25] 한강기맥 1구간(두로봉 → 운두령) 산행사진(2/2)

댓글 4

지맥 산행기(진행 중)/한강기맥

2016. 9. 27.

한강기맥 1구간(두로봉 → 운두령) 산행사진(2/2)

[산행일시] 2016.09.25(일) 04:42~16:14(11시간 32분)

                   (산행시간 : 8시간 23분 / 휴식시간 : 1시간 28분 / 헛걸음 시간 : 0시간 00분 // 지맥 접근 시간 : 1시간 41분)

[날       씨] 오전 흐림 / 오후 맑음(옅은 구름)

[산행인원] 성봉현

[산행시간] 상원사 주차장(04:42) → 두로령(05:59~06:02) → 두로봉(△, 06:23~06:29) → 두로령(06:52~07:14)

                   → 상왕봉(07:56~07:59) → 비로봉(08:36~08:42) → 호령봉(09:24~09:28) → △1371.1봉(10:16~10:27)

                   → x1308.8봉(11:13) → △1360.7봉(12:03~12:28) → x1220.5봉(13:06) → △1464.2봉(14:03~14:08)

                   → 계방산(△, 15:07~15:11) → 운두령(16:12)

[산행사진]

 ▼ 호령봉에서 내려서면서 보는 마룻금의 산등성이와 계방산이 멀리 보이고

 

 ▼ 암봉의 1534.3봉은 부담스럽게 다가온다

 

 ▼ 좌사면으로 올라선 1534.3봉에서 보는 계방산은 아직도 멀기만 하고

 

 ▼ 산길 상태가 양호해지는가 싶으면

 

 ▼ 이내 잡목들이 홀로 가는 산꾼을 방해한다

 

 ▼ 산길 좌측으로 살짝 벗어난 지점에 삼각점[연곡 444 / 2005 재설]이 매설된1371.1봉을 지나

 

 ▼ 커다란 나무가 쓰런진 곳들을 여러 번 만난다

 

 ▼ 숨을 고르라는지 상태가 양호한 길이 반겨주고

 

 ▼ 무슨 의미일까, C-10을 끝으로 이런 표찰은 더 이상 볼 수가 없다

 

 ▼ 키 작은 산죽들도 보이고

 

 ▼ 단풍으로 변하는 오대산국립공원 구역의 풍경은

 

 ▼ 보기와는 달리 은근히 힘들게 하는 오르막길로 바뀐다

 

 ▼ 얼마나 올랐을까, 1357.3봉으로 추정되는 능선 구릉에 이르고

 

 ▼ 알 수 없는 팻말이 땅에 처박힌 채 산꾼을 맞이하는 곳을 지나면

 

 ▼ 뾰지개봉으로 불리는 1360.7봉의 헬기장이 나온다

 

 ▼ 삼각점[도암 301 / 2005 재설]이 있는 곳으로 내려가면 척천지로 분기되는 지점이다

 

 ▼ 산죽밭을 지나 올라가는 산길은

 

 ▼ 곳곳에서 멧돼지의 식흔을 볼 수가 있고

 

 ▼ 삼각점[봉평 424]이 매설된 1464.2봉을 지나 단풍으로 옷을 갈아입는 나뭇가지 너머로 구릉이 높아만 보인다

 

 ▼ 1491.5봉으로 추정되는 능선 구릉에 올라서고

 

 ▼ 드디어 우측편 계방산의 돌탑이 육안으로 식별된다(사진 상으로는 판독 불가)

 

 ▼ 잡목과 돌들이 뒤섞인 별로 좋지 않은 산길이 끝나면서 국공단의 안내판이 보이고

 

 ▼ 다시금 일반 탐방로와 만난다

 

 ▼ 계방산이 지척이며

 

 ▼ 나무계단을 올라간다

 

 ▼ 계방산을 앞에 두고 잠시 멈춰 선 채 지나온 능선을 바라본 후

 

 ▼ 드디어 계방산에 올라선다

 

 ▼ 우리나라 즉 남한에서 다섯 번째로 높은 계방산의 돌탑이 반겨주고

 

 ▼ 이정표는 운두령까지 4.1km 남았다고 알려준다

 

 ▼ 계방산 주차장으로 내려갈 수 있는 계단길이고

 

 ▼ 운두령은 전방으로 전망대가 보이는 1492.8봉 방향으로 우직진한다

 

 ▼ 이제 계방산을 뒤로 하고

 

 ▼ 제법 내려선 후 조금만 올라가면 전망대가 있는 1492.8봉이다

 

 ▼ 전망대에 오르기 전 계방산을 다시 한번 더 보고

 

 ▼ 전망대에서 구름 때문에 희미하게 보이는 백두대간의 설악산을 조망한다

 

 ▼ 운두령으로 내려가는 길은 제법 경사진 돌계단으로 이어지고

 

 ▼ 쉼터가 있는 구릉으로 살짝 올라선 후

 

 ▼ 계속해서 고도를 낮추다가 1151.9봉을 넘어 완만하게 내려가면 운두령이 내려다 보이는 계단을 만난다

 

 ▼ 진부버스터미널의 버스 시간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