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 2021년 01월

11

08 2021년 01월

08

日常의 이야기 [2021-01-08] 하남에서 본 예봉산과 하남 검단산 풍경

[2021-01-08] 하남지식산업센터 아이테코(ITECO) 건물 옥상에서 본 예봉산과 하남 검단산 이번 주 수요일(2021.01.06) 저녁부터 목요일 새벽녘까지 서울에 모처럼 많은 눈이 내렸는데 이틀이 지난 오늘까지도 예봉산과 하남 검단산이 하얗게 보인다. 사십여 년의 직장 생활을 2020년 4월 1일 마감하고 인생 2막의 신중년을 맞이하여 새롭게 시작한 감리 업무 현장 사무실이 있는 하남지식산업센터 아이테코 옥상에서 본 예봉산과 하남 검단산의 눈 쌓인 풍경이다. ▼ 예봉산(△678.8m)과 하남 검단산(658.4m) ▼ 예봉산(△678.8m) ▼ 하남 검단산(658.4m)

13 2020년 07월

13

日常의 이야기 [2020-07-13] 양평 두물머리의 연꽃

양평 두물머리 - 비 오는 날의 풍경 장맛비가 내리는 7월의 두 번째 월요일, 작은애의 자동차 운전 연수차 오후 늦게 양평 두물머리에 들렀다. 비가 내리는 짖궂은 날씨이지만 생각보다 많은 사람들이 두물머리를 찾아 왔고 우리도 그들과 한 일원이 되어 연꽃을 보면서 천천히 걷는다. 지금쯤이면 연꽃이 만개했으려니 생각했는데 이미 반절 이상이 꽃잎을 떨어뜨렸고 그나마 피어 있는 꽃들도 하나둘씩 이파리를 떨어내고 있는 중이다. 그런 연꽃들 사이로 보이는 청둥오리들은 어디에서 왔을까, 청둥오리 식구들이 여럿 보이는 두물머리의 산책로를 따라 한 시간을 넘게 머물다가 다시금 집으로 향한다.

02 2020년 03월

02

日常의 이야기 [2020-03-02] 지금은 블로그에 포스팅 한 글을 수정하고 있는 중입니다

2월 초순 경 블로그에 접속하였다가 첫 화면에 뜬 공지사항 성격의 안내문이 고달프게 하고 있다. 기존 블로그에서 새로운 블로그로 변환하는 과정에서 새로운 환경으로 전환하면 기존 상태로 되돌릴 수 없다고 하였을 때 신중히 판단해야 했었는데 아무런 생각없이 새로운 블로그로 변환하였다. 이십여 분의 변환 과정을 거쳐 다시 만난 블로그 화면, 전에 보던 화면하고 많이 변했다. 여러 글들을 살펴보니 글자 모양과 크기, 굵기 등 많은 것이 뒤죽박죽 되었고 지형도 등을 포함한 사진들이 클릭해도 원본 크기로 확대되질 않는다. 이건 무슨 사단인가 ...... 하~~~ 한숨만 나온다. 어디부터 수정해야 할지 난감하지만 일단 마루금 지형도부터 원본 크기로 보이게끔 수정하였고 지금은 전체 페이지의 글들을 보기 좋게 수정하는 ..

27 2017년 08월

27

10 2017년 05월

10

日常의 이야기 [2017-05-02] 우측 장족무지 신전건 파열

[2017-05-02] 우측 장족무지 신전건 파열로 입원하다 '근로자의 날(05.01)' 연휴가 끝나는 날 늦은 밤 물을 마시려고 잡은 컵을 놓치면서 싱크대에 떨어졌는데 컵이 깨졌다. 컵이 깨진 것까지는 그렇다 하지만 문제는 뒷일이었다. 사기 재질의 깨진 컵이 오른쪽 발로 떨어지면서 엄지발가락의 관절부위 두 군데가 1cm 정도의 크기로 상처를 입었고,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였지만 혹시나 하는 생각으로 집 근처에 있는 서울의료원 응급실로 달려갔다. 서울의료원 당직의사 왈, 이곳에서 해줄 수 있는 것이 없으므로 정형외과 전문병원으로 가라 하여 전문병원을 알려 달라 하니까 서너 개의 병원을 알려준다. 그리하여 태릉입구역에 있는 태릉마이크로병원(정형외과 병원) 응급실로 가서 접수를 하고 조금(?) 기다리니 원장님..

06 2016년 10월

06

15 2016년 04월

15

日常의 이야기 [2016-04-15] 국립공원관리공단 - 민족의 영산 태백산, 22번째 국립공원으로 지정

2016년 4월 15일 국립공원관리공단에서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원문 출처] http://www.knps.or.kr/front/mcorporation/open/pnewsDtl.do?menuNo=7070040&pnewsId=PNEWSM006504 민족의 영산 태백산, 22번째 국립공원으로 지정 ▷ 설악산부터 지리산까지 이어지는 남쪽 백두대간의 허리에 해당▷ 한반도 통일에 대비한 백두대간 보전·관리체계 확고히 마련 ▷ 다양한 탐방 콘텐츠 발굴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 환경부(장관 윤성규)는 15일 서울 마포구 국립공원관리공단에서 열린 제115차 국립공원위원회(위원장 정연만 차관)가 ‘태백산 국립공원 지정 및 공원계획 결정(안)’을 심의 확정했다고 밝혔다. 태백산 국립공원 공식 지정일은 광복 71주년과 22..

01 2016년 01월

01

日常의 이야기 [2016-01-01] 월간山 - 이제 소백산국립공원에서도 대피소 이용하세요

소백산에 대피소가 생겼습니다. 이제 대간길을 제2연화봉 정상석이 서 있는 임도로 돌아갈 것이 아니라 대피소에서 내려갈 수 있을 듯 합니다. 아래 글은 '월간 산'에 2015년 12월 24일자로 올라온 기사글입니다. [원문 출처] http://san.chosun.com/site/data/html_dir/2015/12/04/2015120402384.html [FOCUS] "이제 소백산국립공원에서도 대피소 이용하세요" 글·월간산 손수원 기자 사진·국립공원관리공단 제공 제2연화봉 기존 중계소 리모델링해 신설 지상 2층 125명 수용…12월 16일부터 일반인 이용 가능 이제부터 소백산국립공원에서도 대피소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환경부와 국립공원관리공단은 소백산국립공원 최초로 제2연화봉에 125명을 수용할 수 있..

06 2015년 12월

06

11 2015년 11월

11

日常의 이야기 [2015-11-03] 월간山 - 화제 | 최고령 호남정맥 종주 홍성문 옹

월간山 홈페이지 "화제&인물" 란의 연재기사입니다. [원문 출처] http://san.chosun.com/site/data/html_dir/2015/11/03/2015110301818.html [화제 | 최고령 호남정맥 종주 홍성문 옹] "세상사·부모님 생각하며 걸었지… 욕심 없이 사는 게 건강 비결" 글·박정원 부장대우 jungwon@chosun.com 사진·이경민 기자 kmin@chosun.com 96세에 1,600km 종주 끝내 세계 기네스북 등재감 96세에 호남정맥 종주를 마친 인물이 있다. 정말 믿기 어려운 사실이다. 건강한 노인들도 80대만 넘기면 지팡이를 짚기 시작하는데, 90대를 훨씬 넘긴 고령에 그 험한 호남정맥 종주를 끝냈다니…. 백두대간이나 정간 포함해서 역대 최고령 종주꾼일 뿐 아니..

07 2015년 11월

07

15 2015년 03월

15

日常의 이야기 [2012-12-11] 행정안전부 - 국토 전역에 좌표를 매겨 안전 대한민국 실현 - 국가지점번호

2012년 12월 11일 행정자치부에서 발표한 '국토 전역에 좌표를 매겨 안전 대한민국 실현' 보도자료로 주요내용은 국가지점번호 제도입니다. [원문 출처] http://www.mogaha.go.kr/frt/bbs/type010/commonSelectBoardArticle.do?bbsId=BBSMSTR_000000000008&nttId=29456 국토 전역에 좌표를 매겨 안전 대한민국 실현 -백령도(통일기원비)「가아46820147」에서 독도(독립문바위)「사사87872465」까지- 앞으로 산악이나 해안·섬처럼 건물이 없는 지역도 위치표시를 쉽게 하여 응급상황 발생 시 신속히 대응할 수 있게 된다. 지금까지 산악·해안과 같은 곳의 위치표시는 필요에 따라 소방·해양경찰·국립공원·한국전력 등 각 기관에서 개별적으..

01 2015년 03월

01

日常의 이야기 [2015-02-26] 기상청 - 올해 봄꽃 개화, 평년보다 1∼3일 빠르고 작년보다는 늦을 듯

기상청 홈페이지에 2월 26일 발표된 2015년 봄 개나리 및 진달래꽃 개화시기 보도자료입니다. [원문 출처] http://web.kma.go.kr/notify/press/kma_list.jsp?bid=press&mode=view&num=1192982&page=1&field=&text= 올해 봄꽃 개화, 평년보다 1∼3일 빠르고 작년보다는 늦을 듯 - 개나리는 서귀포에서 3월 15일, 서울에서는 3월 27일 개화 예상 - 진달래는 개나리보다 늦어 서귀포에서 3월 18일, 서울에서 3월 28일 개화 예상 □ 올해 봄꽃(개나리, 진달래) 개화 시기는 전국이 평년보다 1∼3일 정도 빠르겠으며 동해안과 남해안 일부 지역은 평년과 비슷하나, 작년보다는 3일 정도 늦을 것으로 예상된다. ○ 2월 기온이 평년보다 높..