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

sungodcross 2021. 1. 5. 14:34

이것이!  대한민국`~  언론의 실상이다`~~~!

 

 

이 기사를 보고 ~~! 나는 우리 언론이 얼마나 대통령 찍어내기에 ~~

열을 올리는가? 의 진면목을 보는것 같아서 씁쓸하다~!

 

결국! 이 기사의 펙트는~~~! 국정에 빠듯한 일정을 소화시키기 위해~~동부서주하는 대통령을 `~~깍아내리기에 눈독을 드리며~~ 흠집찾던

편파적 언론이~~ 문대통령에게서 언론이 건진 것은~~~!

 

겨우 무의식 중에 대통령이 바쁘게쓴 마스크가 위 아래가 바뀌었다는건데~~~!

대통령의 일정을 쫏아다니며 기사꺼리 쓰던 언론에게 ~~

대통령 마스크 상하가 바뀐것 외에 더 중요한 것은 없었나?

 

언론이 병들면 !

그 나라가 병드는 법이다`~!

언론아 ! 정신 차려라~~!

 

 

 

마스크 거꾸로 쓴 문재인 대통령 아무도 말 안 해줬나?

 

 

문재인 대통령이 4일 오전 강원 원주시 원주역사를 출발한 저탄소·친환경 고속열차인 KTX-이음(원주-제천) 열차에 탑승해 마스크를 고쳐쓰고 있다. /사진=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코로나19 마스크를 거꾸로 착용한 모습이 4일 포착됐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강원도 원주역에서 열린 저탄소·친환경 고속열차인 'KTX-이음' EMU-260 개통식에 참석했다.

문 대통령은 마스크를 착용하고 직접 열차에 탑승해 제천까지 약 25분간 이동했다.

행사가 언론에 보도된 후 온라인 상에서 일부 누리꾼들은 문 대통령이 마스크를 착용한 모습에 주목했다. 문 대통령이 마스크를 거꾸로 착용한 것이다.

문 대통령이 착용한 마스크는 위아래가 구분되는 마스크로, 위쪽 부분은 마스크가 코에 밀착하게끔 철심 와이어가 들어있다. 마스크가 코에 밀착되지 않으면 비말이 새나가거나 타인의 비말이 마스크 안으로 침투할 수 있어서다.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문 대통령의 모습에 비판적인 반응을 보였다. 그간 방역 당국이 올바른 마스크 착용 방법을 꾸준히 알려줬고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역시 브리핑에서 수차례 "마스크를 제대로 착용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기 때문이다.

일부 누리꾼들은 의전 담당관이 문 대통령의 마스크 상태를 챙겼어야 한다고 지적하며 "주변에서 아무도 말 안 해줬다는 게 이상하다" "마스크를 똑바로 써야 바이러스가 제대로 차단되는데 밀폐된 열차 안에서 위험했던 것 아니냐" "(평소) 껴 봤어야 알지" 등의 반응을 내놨다.

#문재인 #마스크
jo@fnnews.com 조윤진 인턴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