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금시세

행복을위하여 2020. 10. 8. 12:10

글로벌 중앙은행들의 지난 8월 1년 반만에 금 순매도를 기록하며 금 수요가 둔화되고 있다. 국가들이 코로나 위기에 대처할 자원을 확보하면서 일부 주요 금 구매자들이 철수하고 있다는 것이다.

7일(현지 시각) 파이낸셜타임스(FT)는 세계금위원회(WGC)가 수요일에 발표한 추정치를 인용해 이 같이 전했다.

자료에 따르면 글로벌 중앙은행들은 8월 한달 동안 12.3톤의 금을 순매도했다. 이 같은 변화는 금값이 8월 초 트로이 온스당 2070달러를 넘어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고 나서 현재 1890달러로 8% 하락한 것과 마찬가지로 이뤄졌다.

파리에 있는 나틱시스의 버나드 다다 애널리스트는 "전 세계 중앙은행들이 유동성에 대한 압박을 많이 받고 있다"면서 "지금은 금을 비축할 때가 아니라, 병원들은 돈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정부 통계에 따르면 우즈베키스탄은 올해 첫 8월까지 58억달러(약 6조7042억원) 상당의 금을 수출하며 매출을 견인했다.

금 상장지수펀드(ETF)에 대한 기록적인 수요가 주도해온 금 급등세에 올해 들어서는 중앙은행의 매수세가 적은 요인으로 작용했고, 글로벌 투자자들은 올들어 지금까지 ETF에 600억달러(약 69조4800억원)가 넘는 자금을 쏟아부었다.

그러나 중앙은행들은 여전히 200톤~300톤을 구매했다. WCG 추정치에 따르면 현재 가격으로는 최소 약 130억달러(약 15조540억원)의 가치가 있다.

이는 사상 최고 기록인 2018년을 포함해 지난 2년 동안 러시아와 터키, 카자흐스탄을 포함한 국가들이 달러에서 준비금을 옮기려고 시도하면서 중앙은행들이 1971년 이후 가장 많은 651.5톤의 금을 사들인 데 따른 것이다. 지난해 세계 중앙은행들은 650톤을 더 사들였다.

러시아 중앙은행은 지난 3월 지난 5년간 약 400억달러(약 46조3280억원)의 매입에 이어 4월부터 금 구매를 중단할 것이라고 밝혔다.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도 올해 매출을 아직 보고하지 않았다

(국제금속/곡물)-美 부양책 불확실성 완화에 금 상승

금값이 7(현지시간) 미국 추가 경기 부양 책 관련 우려가 완화되며 상승했다.

금 현물은 이날 거래 후반 0.5% 오른 온스당 1,887.05달러에 거래됐고,

미국 금 선물은 0.9% 하락한 1,890.80달러에 마감됐다.

은 현물은 3% 오른 23.78달러, 백금은 1.8% 상승한 863.18달러, 팔라듐은 0.8%

오른 2,358.82달러에 거래됐다.

한편 시카고상품거래소(CBOT)에서는 소맥 선물이 장중 2015 7 월 이후

최고치인 6.11-1/2달러까지 상승한 뒤 전일보다 14-3/4센트 오른 부셸당

6.07-1/2달러로 마감됐다.

 

08:18 (달러/원 전망)-시장이 가려는 방향

잠시 주춤했던 투자심리가 회복된 영향에 8일 달러/원 환율은 제한적인 하락

시도에 나설 전망이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민주당과의 경기 부양책 협상을 전격 중단시키면서

시장에 충격파를 던졌지만, 이후 의회의 항공사 지원안 처리를 촉구하는 등

부양책 기대가 다시 점화돼 뉴욕 주요 주가지수는 일제히 상승했고 달러는 되밀렸다.

선거, 정책 및 코로나19 확진 여파 등 트럼프 대통령과 관련한 불확실성으로

국제 금융시장은 몸살을 앓는 분위기지만 결국 이런저런 잡음 속에서도

리스크 온 무드는 크게 훼손되지 않은 채 어찌 보면 오히려 더 강화되는 모양새다.

이를 두고 일각에서는 조 바이든 민주당 대통령 후보가 트럼프 대통령과의 지지율

격차를 벌리는 데 따른 시장 반응이라는 해석이 나온다. 트럼프 대통령의 트위터

정치에 따른 불확실성에 시장이 일시적으로 반응할 수는 있겠지만 결국 이는 바이든

후보의 승리 가능성을 높인다는 해석도 함께 곁들여진다.

바이든 후보 당선 가능성과 달러 약세 전망이 함께 보폭을 맞추는 상황에서

달러/원 환율은 글로벌 달러 행보를 살피면서 당분간 무거운 흐름을 보일 가능성이

크다.

달러/원 상단이 1170원 정도로 대폭 낮아진 상황에서 환율은 단기 저점 찾기

작업을 이어가면서 1150원대 안착 가능성을 높이고 있다.

다만, 시장 참가자들은 아직 1150원대 중반을 강력한 지지선으로 여기는 만큼

현재 노출된 재료만으로는 달러/원 하락 랠리가 적극적으로 전개되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진단하고 있다.

그렇다 보니 1150원대에서는 저점 매수세가 동반될 것이라는 기대도 유지 중이다.

다만 미국 대선이라는 불확실성에도 선거 결과를 미리 저울질하는 과정에서

글로벌 달러 약세 흐름이 굳혀진다면 달러/원도 이같은 흐름을 쫓을 수밖에 없다.

이 과정에서 위안화 강세가 동반된다면 달러/원 하락 속도에는 힘이 붙을 수도 있다.

개장과 함께 1150원대 후반에서 거래를 시작하게 될 환율은 일차적으로 1150원대

중반에서 지지력을 시험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한국은행이 이날 발표한 8월 경상수지는 65.7억달러 흑자로 4개월 연속

흑자를 나타냈다.

10월 8일 목요일

금매입,은매입,금판매,은판매상담전화 032-545-9990
제 품

금은나라 시세

타업체시세 더드리는금액
순금(검인금)

260,000원

259,000원

1,000원

1 8 K

190,600 원

186,500원

4,100원

1 4 K

147,900 원

143,800 원

4,100원

백금 99.99%

120,000 원

118,000 원

2,000 원

은 그 레 뉼

3,000 원

2,980 원

20원

타업체보다 순금/검인금/각인금기준 항상 더 많이드립니다^^

금매입,은매입,금판매,은판매상담전화 032-545-99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