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며 사랑하며 배우며...

여행과 영화, 책, 음악, 그림 그리고 이야기...

티스데일 [잊어버립시다 (Let it be forgotten)]

댓글 0

시인의 마을

2011. 8. 12.

 

 

 

                      LET IT BE FORGOTTEN       

                                  Sara Teasdale

 

 

 

Let it be forgotten, as a flower is forgotten,

 

Forgotten as a fire that once was singing gold,

 

Let it be forgotten for ever and ever,

 

Time is a kind friend, he will make us old.

 

 

 

 

If anyone asks, say it was forgotten

 

Long and long ago,As a flower,

 

as a fire, as a hushed footfall

 

In a long forgotten snow

 

 

잊 어 버 립 시 다

사라 티스데일

 

 

                    꽃을 잊듯이 잊어버립시다.

 

                    한때 이글이글 타오르던 불을 잊듯이

 

                    아주 영원히 잊어버립시다.

 

                     세월 따라 늙어감은 고마운 일.

 

 

 

                     누가 만일 묻거들랑 이렇게 말하시구려,

 

                     그건 벌써 오래 전에 잊었다고.

 

                     꽃처럼 불처럼,

 

                     그 옛날 눈 속에 묻혀버린 발소리처럼

 

 

 

 

 

 

학창시절 좋아했던 시인데 오늘 문득 이 시가 눈에 들어오네요.

그런데 그때 읽었을 때의 감상과 지금 읽을 때의 감상이 조금은 다르네요.

 

 

 

  내 맘대로 시 해석

 

            Let it be forgotten [잊히게 내버려 두세요]

          달콤한 추억이든 아픈 기억이든

          억지로 잊으려 애쓰지도 말고, 잊힐까 안타까워 하지도 말고

          그저 세월의 흐름에 맡겨두면 자연스럽게 잊히게 되어

          그것에 대해 오히려 담담함마저 얻게 되는 법.

          자신의 의지로 억지로 그것들을 마음속에서 밀어내려 하면

          더 강하게 비집고 들어오려는 역반응으로 인해 고통은 가중되니

          세월을 친구 삼아 늙어가다 보면

          꽃처럼 아름답던 추억도

          불처럼 뜨거웠던 열정도

          아스라이 사라져

          먼 옛날 그 누군가의 이야기였던 것처럼

          <그건 벌써 오래 전에 잊었다고.

         꽃처럼 불처럼, 그 옛날 눈 속에 묻혀버린 발소리처럼> 잊었다고 회상하며

         그 추억으로 인해 이제는 어떠한 잔잔한 파문도 일지 않는 고요함을 얻었다고 말할 날이 오리라.

 

 

 

 

 

  이 시로 영어공부해 볼까요?     

 

Let it be forgotten, as a flower is forgotten,

           잊게 내버려 두세요  (마치) 꽃을 잊듯이

 

* Let it be : Let it be라는 말만 들으면 저는 비틀즈의 명곡 ‘Let it be'가 가장 먼저 떠오르네요.

                    아들에게 어머니가 해 주는 지혜의 말씀. “순리에 맡겨라. 있는 그대로 내버려 두어라.”

                    내 의지의 작용에 의해 억지로 잊으려하는 것이 아닌 세월의 흐름에 맡겨 자연히 잊히게 내버려 두라는 의미.

 

* Let                 it           be forgotten

  사역동사 + 목적어 + 동사원형

 

* Let     it        be forgotten

           수동태 [be동사 + p.p.]

  그것[그리움, 실연, 갈등, 실패, 좌절...]의 입장에서는 잊히는 것이므로 수동형[be forgotten]

 

* as a flower is forgotten,

  한 때 아름답던 꽃도 지고나면 언젠가는 우리의 기억 속에서 사라져버리듯이

 

 

 

 

Forgotten                   as a fire     that            once was singing gold,

            Let it be 생략됨                         ~처럼           주격관계대명사

 

* once : 한번, 한때, 옛날에[once upon a time], 일단 ~하면

 

* was : 과거에 있었던 일을 잊으라고 하는 것이므로 과거형

 

* singing gold : singing [현재분사 : ~하는] 직역하면 ‘노래하는 황금(빛)’

                         한때 불이 타오르는 황금빛처럼 보였을 때도 있었던 것처럼

                         그때는 영원히 타오를 것만 같았던 황금빛 불길이었지만

                         지금은 재마저 남김없이 사라진 것처럼

                         모든 기억과 추억을 잊자는 내용인 듯.

 

 

Let it be forgotten for ever and ever,

                          영원히

 

 

Time is a kind friend,   he will make us old.

             시간은 친절한 친구     우리가 늙어가게 할 것이다.  [세월이 친구 되어 늙어가게 할지니]

 

* he : 세월을 말하는 것으로 세월을 친구로 비유했기에 it이 아닌 he로 받은 것

 

* make    us       old

              동사      목적어    목적격보어 [보어로는 부사가 올 수 없다]

 

 

 

 

If anyone asks, say it was forgotten

 

* if anyone asks : if가 [만약~라면]의 뜻으로 조건부사절

                            조건부사절에서는 미래의 의미일지라도 will을 쓸 수 없고 현재형으로 써야하기에 will ask가 아닌 asks

 

* say      (that) it was forgotten

명령문        목적절 [이미 그것은 잊었다고 말하는 것이기에 과거형 및 수동형]

 

 

 

Long and long ago,

             옛날에

 

As a flower, as a fire,

           ~처럼

 

as a hushed footfall        In a long forgotten snow

~처럼 조용해진 발소리        오래전     잊힌      눈 속에

 

* 참 멋진 표현이죠. 방금 눈 위를 걸으며 뽀드득 뽀드득 소리를 냈던 발소리가 아닌

  오래전 내 기억 속에서조차 잊힌 눈 속에 묻혀버려 조용해진 발소리라니....

  연인이었든 그 누구였든 그 사람과 나눴던 모든 추억들뿐만 아니라

  그 사람의 얼굴과 이름까지 모든 것을 깨끗하게 잊어버리고자 하는 마음이 잘 담겨있네요.

  박인환은 ‘지금 그 사람 이름은 잊었지만 그 눈동자 입술은 내 가슴에 있네’라고 했는데.

  시나 소설을 읽으면 여자와 남자의 잊는 법이 조금은 다른 것 같다는 생각이 들곤 합니다.

  물론 사람 나름이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