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 2021년 07월

27

카테고리 없음 후회는 언제 해도 늦습니다 (★)▶[검]

후회는 언제 해도 늦습니다 러시아와 중국 사이에 끼여 있는 지금의 후진국 몽골이라는 나라가 인류 역사상 가장 넓은 땅을 정복한 위인(偉人)으로 손꼽는 몽골의 칭기즈칸, 그의 원명은 태무진. 위대한 지도자로 추대되어(1206년) 1227년 65세를 일기로 사망합니다. 파란 만장(波瀾萬丈)한 생애(生涯)를 살았던 그에게도 큰 뉘우침을 준 사건 하나가 현대에 사는 우리들에게 감동을 준 일화(逸話)가 있습니다 칭기즈칸은 사냥을 무척 좋아했다고 알려집니다. 사냥을 나갈 때면 항상 같이 다니는 사냥용으로 기르면서 함께 생활하던 매를 데리고 다녔고 매를 극진히 아끼고 사랑하며 마치 식구처럼 여기며 함께 생활했습니다. 하루는 사냥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그는 어깨 위에 앉아있던 매를 잠시 공중으로 날려 보내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