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극기사

태극기사의 일상생활과 관심사항을 모아모아 놓지요

24 2021년 06월

24

언론, 교육, 문화계 관련 조선일보, 조국 전 장관 뿐만 아니라 문 대통령 일러스트도 4차례 부적절 사용

조선, 문재인 대통령 일러스트 부적절한 사용 사과 조국 전 장관 가족 일러스트에 이어 문 대통령 일러스트도 4차례 부적절 사용 * 조선일보 누리집 갈무리 가 기사 속 일러스트 사용과 관련해 또다시 사과문을 냈다. 문재인 대통령을 연상시킬 수 있는 일러스트를 부적절하게 사용했기 때문이다. 조선일보는 24일 오후 3시58분께 조선일보 누리집에 ‘부적절한 일러스트 사용 사과드립니다, 철저히 관리하겠습니다’라는 제목의 사과문을 게시했다. 조선일보는 사과문에서 “조선닷컴은 ‘성매매 유인해 지갑 턴 3인조’ 제하의 기사에서 조국씨와 조민씨를 연상시킬 수 있는 일러스트를 게재한 해당 기자의 과거 기사를 조사한 결과, 지난해 2건의 기사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연상시킬 수 있는 일러스트를 사용한 사실을 확인했습니다”라고 ..

24 2021년 06월

24

기타 비리(공직,사업,언론,기타) 윤석열 X파일, ‘장성철 vs 열린공감TV 버전’ 뭐가 다르지?

윤석열 X파일, ‘장성철 vs 열린공감TV 버전’ 뭐가 다르지? 장성철, “윤석열 X파일은 출처가 다른 곳” 정치권의 이슈 중 하나로 여당과 야당을 뒤흔들고 있는 윤석열 X 파일은 현재 여러 버전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중 하나의 출처가 처음으로 확인됐습니다. 유튜브 채널 는 6월 23일 “[긴급생방] ‘윤석열 X파일’?? 우리 취재노트 갖구 뭐하는 짓들?!”이라는 제목의 영상에서 “어제까지도 윤석열 X파일 뉴스가 나올 때마다 남의 얘기인 줄 알았다”며 “X파일 중 하나가 우리가 앞으로 녹화할 방송에서 대본으로 쓰려고 만든 ‘취재노트’로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는 ‘윤석열 X파일’은 “ ‘윤짜장썰뎐’ 등 윤석열 전 검찰총장 관련 방송을 위해, 자신들이 1년 동안 취재한 내용을 근거로 작성했다”면..

24 2021년 06월

24

시사, 상식 쿠팡의 로켓 회피

쿠팡의 로켓 회피 ‘커튼 롤러’라는 물건이 있다. 레일 아래로 커튼이 부드럽게 움직이도록 도와주는 플라스틱 바퀴다. 철물점이나 잡화점에서는 잘 취급하지 않는다. 인터넷 쇼핑몰에서 한 봉지를 천원에 구입할 수 있지만, 배송료 3천원이 붙으면 커튼레일 세트 전체와 같은 돈을 지불하게 된다. 쿠팡의 장바구니에 담아놓기 딱 좋은 물건이다. 커튼 롤러에 커튼을 달려면 고리가 필요하다. 쉽게 구하는 S자형 커튼핀을 쓰면 천장과 커튼 사이에 빈틈이 생기고 보기도 깔끔하지 않다. 이럴 때 쓰는 물건으로는 ‘핀배지’라는 게 있다. 압정과 깍지가 한쌍을 이루는 상품이다. 커튼 롤러보다도 수요가 적은 공산품이라 부르는 이름조차 제각각이다. 어떤 쇼핑몰에서는 ‘브로치 뒤에 끼우는 그거’라는 제품명으로 팔리고 있다. 가격은 1..

댓글 시사, 상식 2021. 6. 24.

24 2021년 06월

24

시사, 상식 집값 잡으랬더니 종부세 잡은 민주당

집값 잡으랬더니 종부세 잡은 민주당 솔직히 지난 18일 민주당 의원총회에서 부동산특위의 ‘종합부동산세 완화안’이 부결될 걸로 생각했다. 노무현 정부가 도입한 종부세는 진보정부 부동산 정책의 상징과도 같다. 노무현 정부와 문재인 정부에서 종부세 강화가 기대에 못 미친 적은 있지만 후퇴한 일은 없었다. 게다가 민주당은 지난해 8월 더 이상의 집값 폭등을 막겠다며 종부세 대폭 강화를 담은 종부세법 개정안을 단독 처리했다. 개정된 법을 한번도 시행하지 않고 뒤집을 정도로 염치없지는 않을 것으로 봤다. 하지만 착각이었다. 집값을 잡으랬더니 애먼 종부세를 잡은 것이다. 민주당의 종부세 완화 결정이 비판받아야 할 이유는 차고 넘치지만, 가장 심각한 문제 10가지만 꼽아보겠다. 첫째, 진단부터 잘못됐다. 민주당은 4·..

댓글 시사, 상식 2021. 6. 24.

24 2021년 06월

24

뉴스자료, 기사 사진 삼성전자, 아시아 기업 중 '순이익' 1위...매출로는 2위

삼성전자, 아시아 기업 중 '순이익' 1위...매출로는 2위 디지타임스 '2020 아시아 공급망' 랭킹...순이익 222억달러 매출·순이익·이익률·시총 동시 '톱 10'은 삼성전자가 유일 삼성전자가 지난해 200억달러(약 22조7300억원) 이상의 순이익을 기록하며, 아시아 지역에서 '최대 순이익' 기업 1위로 선정됐다. 다만 매출액 기준에서는 일본 최대 기업인 토요타에 밀려 2위를 차지했다. 무엇보다 삼성전자는 매출·순이익·이익률·시가총액 등, 기업의 성과를 보여주는 4가지 핵심 지표에서 동시에 '톱 10'에 오른 유일한 아시아 기업인 것으로 조사됐다. 24일 업계에 따르면, 대만의 IT 전문매체 디지타임스가 최근 발표한 '2020 아시아 공급망 톱 100'(2020 Asia Supply Chain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