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꽃을 피우며

댓글 2

캘리그리피 방

2021. 9. 24.







글꽃을 피우며

글쓰기 이보다 더 좋은게 있을까.
넋 없는 잡념 심심하지 않아서 좋다.
누가 뭐라 하지 않아서 좋다.
조금조금 나아져서 좋다.
남은 인생 내내 갈고 닦을 수있어서 좋다.

2021년 9월 24일 금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