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움을 걸어놓고

댓글 0

*日常生活

2022. 1. 13.






그리움을 걸어놈고

마응의 여유 보고싶은 거리만큼 그리움을 걸어놈고
말로서 표현할 순 없는 행복 동동띄운기분 좋은 날이다.엊그제 같은 벌써 지난해 십이월에 결혼한 새내기 손녀딸부부 제주도 신혼여행 갔다.
오늘아침 kbs,아침마당 티비에 방영된 의사선생님
우리 손녀사위와 이미지가 너무닮아 폰으로 짤칵찍었습니다. 지금쯤 제주도 신혼여행 여유들고 즐겁게 보내야할 긴 시간일 터인데 생각지도 못한 제주 특산물 은갈치
한 박스 택배로 보내왔다.
임인년 새해 출발, 힘차게 내딛는 걸으마다
하늘색 닮은 파아란 새마음 하늘의 별을보고 가슴여는
아름다운 신혼부부 예쁜 아들 딸 낳고 잘 살기를
기도하는 할미!...
오늘의 행복을 가슴벅차게 누려봅니다

2022년1월13일 목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