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 2020년 11월

29

카테고리 없음 조용한 명상

조용한 명상 회색빛 여명이 밝아오는오늘은 대림1주일입니다 늘,단조로운 생활은 특별하지 않고 일상에 묻힐 수 있는 주변의 만남들을 조용히 떠 올리며 진한 보랏빛 촛불아래 가만히 두 손을 모읍니다. 사람을 좋아하고 늘,소소한 생활은 코로나19 사회적 격상. 세상은 왜. 이래!... 새벽 6시 오전9시 평화방송 오늘은 대울대교구장님 염수정 추기경 안드레아 경건한 미사 내 마음 깊은 곳에 모든 이들을 떠 올리며 조용한 명상 기도를 하였습니다. 진한 보랏빛 촛불아래 나는 누구에게 어떤 의미 사람들 마음속에 자리하고 있는지 11월을 보내면서 돌아보는 성찰 나지막한 기도를 합니다. 이웃 사촌들을 먼저생각하고 언제라도 따뜻하게 다가갈 지혜를 허락하소서... 아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