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 2021년 12월

24

*日常生活 삶의 길 위에서

삶의 길 위에서 생각이 많아지는 요즘,이런 저런 생각을 하다보면 멍 때리는 시간만 둥둥떠간다. 지나온 길에 흘러간 세월 돌아보면 뭣 할까 앞날이나 걱정 해야겠다. 세 차레 코로나 예방주사도 끝나고 이제 가는 시간 허리잡고 바람이 불면 바람을 타고 솔솔솔 불어 올거야 조용히 자연 앞에 나를 겸손되이 살고 싶다. 성탄대축일 성당에도 나갈 수 없는 겁 많은 삶 오미크론 확산에 참으로 막연한 세상 한쪽에서 더 나은 건강을 위해 백신 맞은 일시적인 고통 비록 아프고 고통스러움 견뎌내면서 삐뚤빼뚤 필압,캘리그라피 마음 꽃 가만히 있으면 시간만 갉아먹는 시니어 삶의 길 위에 황혼 넋두리 읊습니다 2021년 12월 24일 금요일

댓글 *日常生活 2021. 12.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