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포토여행

기억을 기록으로, 기록은 추억으로

탄도항

댓글 11

바다와 풍경

2020. 12. 20.

토요일 오후~잠시 시간을 내어 찾은 탄도항~

풍력발전기+일몰로 유명한 곳입니다~~

 

 

 

코로나와 강추위에도 불구하고 사람들이 많더군요..

 

 

풍력발전기와 누에섬으로 가는 길~

제부도와 마찬가지로 물때시간표를 보고 들어가야 하는 곳이죠~~

 

 

아직 녹지 않은 눈도 보이고~~

 

 

날씨가 좋으면 갯벌체험도 할 수 있겠네요~~

 

 

이름 모를 두 개의 바위가 보이는 곳으로 향합니다~~

 

 

 

 

 한발 더 가까이~~

 

 

 

얼핏 사자처럼 보이는 녀석~앞발도 내밀고 있네요^^;

 

 

 

 

뒤편으로 누에섬과 전망대가 보이고요~~

일몰시간이 촉박해 저곳을 가보지는 못했습니다

 

 

아까 그 바위~이젠 고양이의 미소가 보이네요^^*

 

 

셋~~~

 

둘~~

 

 

하나~

이 화각이 마음에 드는데 역광이네..

 

 

일몰을 보려는 사람들이 나오기 시작합니다~~

 

 

정말 오래간만에 삼각대를 세워 봅니다~~~

 

 

여름철이면 풍력기 우측으로 해가 떨어져서 더 멋지게 담을 수 있는데...쩝

 

 

그나마도 미세먼지와 구름이....ㅜㅜ

 

 

150mm로 당겨봅니다~

등대와 전망대가 마주 보며 서 있네요~~

 

 

 오랜만에 느껴보는 차분한 분위기...좋습니다

 

 

구름 뒤로 떨어지는 마지막 불꽃

 

 

코로나라는 괴물 때문에

참 힘들고 혼란스러웠던 한 해..

이 또한 지나가고 있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