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구리의 우리 고대사

중국 고대 문헌(사기, 한서, 후한서, 삼국지 등) 확인을 통한 고조선 고찰

흉노와 고조선 영토 (흉노열전에 고조선, 오환선비전에 고구려 기록이 숨어 있다)

댓글 0

고조선古朝鮮의 나라 부족

2021. 6. 16.

■ 흉노열전에 동호(고조선) 기록 숨어 있고 오환 선비전은 고구려 기록이다

※주) 연나라 요동군 양평襄平이 평양平襄으로 보이고요. 어양(漁陽)은 대륙택大陸澤(대택향大澤鄕 근처)이 있는 석가장시(石家庄市) 남쪽이고요 요동(遼東)은 무강현武強縣 북서방향 무수(武隧,武隧)가 있는 형수시衡水市 안평현安平縣입니다
[출처]연장성燕長城을 상곡인 양천시에서 ◐호타하滹沱河 물길을 따라 형수시 북쪽 안평현安平县까지 (daum.net)

 

 

 사마천은 흉노열전에 동호를 기록했고 동호를 흉노로 표현한 경우도 있다

※주) 동호가 고조선이다 [출처] 고조선古朝鮮이 동호東胡이며, 동호東胡가 고조선古朝鮮이다 (daum.net)

1) 진秦나라 (섬서성,감숙성) 북쪽 흉노, 조趙나라(산서성) 북쪽 연燕나라(하북성) 북쪽 동호

(흉노가 유목 민족이니 큰 강인 황하를 경계로 흉노와 고조선인 동호의 영토를 구분했다)

2) 흉노열전 내용에서 산서성 중부(운중, 구원, 안문, 대, 상곡)과 하북성 중부(요서, 어양, 요동)에

등장하는 흉노 고조선인 동호

3) 사마천이 동호(고조선)을 흉노열전에 포함 시킴으로써 고조선인 동호는 사라지고,

흉노는 과대 포장된 측면이 있다

4) 한서와 후한서에서도 동호나 고구려의 내용 흉노로 표현된 것이 있다

『 연나라의 명장 진개(秦開)가 흉노에 인질로 가 있으면서 그들의 신임을 얻었다. 그는 연나라로

돌아온 후 군대를 이끌고 동호를 습격해 패주시켰으며, 이때 동호는 1천여 리나 물러갔다.

연나라 역시 조양(造陽)에서 양평(襄平)에 이르는 지역에 장성을 쌓았다. 상곡(上谷), 어양(漁陽),

우북평(右北平), 요서(遼西), 요동(遼東) 등에 군을 설치하여 북방 융적(흉노)을 방어했다.』

[출처] 110-2/15[史記列傳(사기열전)] 권110.匈奴列傳(흉노열전) (2/15)|작성자 swings81

 李牧(이목)은 조나라의 장수로 북쪽 변경을 수비하면서 흉노(匈奴) 동호(東胡)를 대파하였다.

[출처] 81-5/5[史記列傳(사기열전)] 권81 廉頗藺相如列傳(염파·인상여열전)(5/5)|작성자 swings81

 흉노는 고조선(동호)의 거수국(제후국)이었고 묵돌에 의해 강해졌다

『 흉노의 선우는 순유(淳維)에서 두만(頭曼)에 이르기까지 천여 년 동안 혹은 강성하고 혹은 약소하였으며,

항상 이합집산하고 시간이 오래 흘러 흉노 선우의 계보를 차례대로 기록할 수는 없다.』

[출처] 110-3/15[史記列傳(사기열전)] 권110.匈奴列傳(흉노열전) (3/15)|작성자 swings81

 진(秦)나라가 6국을 멸망시키고, 시황제(始皇帝)는 몽염(蒙恬)에게 10만 명의 군사를 주어 북쪽의 흉노를

공격하여 황하 이남(섬서성 북부)의 땅을 모두 진나라의 영토로 수복하였다.

흉노의 선우(單于) 두만(頭曼)은 진(秦)나라와의 싸움에서 이기지 못하여 북쪽으로 옮겨 갔다.

그로부터 10여 년 뒤에 몽염(蒙恬)이 죽고 제후들이 진나라에 반기를 들자 중원은 혼란상태가 되고

진나라가 죄를 짓고 변경을 지키려고 보냈던 수비병들이 모두 돌아가 버렸다. 그리하여 흉노는 느슨해진 기회를

타 다시 점차 황하를 건너 남쪽(섬서성 북부)으로 내려와 중원(中原)의 옛 요새에 경계를 접하게 되었다.

[출처] 110-2/15[史記列傳(사기열전)] 권110.匈奴列傳(흉노열전) (2/15)|작성자 swings81

 

『 묵돌이 선우가 된 후에 당시 동호(북부여, 고조선)의 세력이 강성했으며,묵돌이 자기 아버지를 죽이고

스스로 왕이 되었다는 것을 듣고 묵돌에게 사자를 보내 두만이 가지고 있던 천리마를 얻고 싶다고 전했다.

얼마 후 동호는 묵돌이 자신들을 무서워하는 것으로 생각하여 묵돌에게 사신을 보내 선우의 연지 중에

한 사람을 달라고 하였다.』

[출처] 110-3/15[史記列傳(사기열전)] 권110.匈奴列傳(흉노열전) (3/15)|작성자 swings81

 묵돌은 서쪽의 월지국을 공격하여 격파시키고, 남쪽으로 누번왕, 백양하남왕(白羊河南王)

등의 영토를 병탄했다.』

[출처] 110-3/15[史記列傳(사기열전)] 권110.匈奴列傳(흉노열전) (3/15)|작성자 swings81

『 그 후 묵돌은 북쪽으로 혼유(渾庾), 굴야(屈射), 정령(丁零), 격곤(鬲昆), 신리(薪犁) 등의 나라를 정복하였다

이에 흉노의 귀족과 대신들은 모두 탄복하고 묵돌선우를 현명하다고 여겼다.』

[출처] 110-4/15[史記列傳(사기열전)] 권110.匈奴列傳(흉노열전) (4/15)|작성자 swings81

 고조선과 흉노의 경계 섬서성과 산서성 사이의 황하

    ※주) 유목민족인 흉노입장에서는 황하를 건너야 하는 산서성 영토는 필요치 않았다

           (유목민족의 목축업에서 섬서성과 산서성 사이의 황하는 큰 장애물이다)

 몽염(蒙恬)이 죽고 제후들이 진나라에 반기를 들자 중원은 혼란상태가 되고

진나라가 죄를 짓고 변경을 지키려고 보냈던 수비병들이 모두 돌아가 버렸다. 그리하여 흉노는 느슨해진 기회를

타 다시 점차 황하를 건너 남쪽(섬서성 북부)으로 내려와 중원(中原)의 옛 요새에 경계를 접하게 되었다.

[출처] 110-2/15[史記列傳(사기열전)] 권110.匈奴列傳(흉노열전) (2/15)|작성자 swings81

 당시 동호와 흉노 사이에는 버려진 땅에 아무도 살고 있지 않는 곳이 천 여리가 있어,

각각 자기들의 변경에 수비초소를 두고 살고 있었다.』

[출처] 110-3/15[史記列傳(사기열전)] 권110.匈奴列傳(흉노열전) (3/15)|작성자 swings81

 흉노 선우의 궁정 대군(代郡)과 운중군(雲中郡)을 마주 보고 있었다.

좌방과 우방의 왕들과 장수들은 각기 나누어준 땅이 있었고 물과 풀을 따라 옮겨 살았다.』

[출처] 110-4/15[史記列傳(사기열전)] 권110.匈奴列傳(흉노열전) (4/15)|작성자 swings81

『 흉노의 좌방(左方)의 왕들과 장수들은 동쪽에 거주하고 상곡군(上谷郡)의 동쪽에 이르며,

동쪽으로 예맥(穢貉) 조선(朝鮮)과 국경을 접하고 있었다.

우방(右方)의 왕들과 장수들은 서쪽에 거주하고, 상군(上郡)의 서쪽에 이르며,

월지와 저(氐), 강(羌) 등의 나라와 국경을 접하고 있었다.』

[출처] 110-4/15[史記列傳(사기열전)] 권110.匈奴列傳(흉노열전) (4/15)|작성자 swings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