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2011년

人間과自然 2011. 9. 23. 21:33

                                     

 

 

                        소       백       

                    

                     ☞ 산행일시 :2011년 05월 29일

                     ☞ 산행코스 :삼가 매표소 →비로사 →  비로봉 → 국망봉 → 초암사 → 달밭길 → 비로사 → 삼가매표소

                     ☞ 산행거리 :18.6 Km   약 8시간 30분  (약간 느린걸음)

                     ☞ 산행인원 : 4명

              

                      봄을 보내기가 너무 아쉬웠을까.

                      다시한번 5월의 마지막 산행에 도전 했습니다.

                      장엄하게 펼쳐지는 소백산 . 비로봉 과 국망봉. 정상...!

                      산오를 때의 힘들었던 시간은 막걸리 한잔에 모두 씻겨 내려가고

                      나에게 가장 중요한 순간이 지금인것 처럼 위대한 자연앞에서 숙연해짐을 !..... 

                      마치 병풍처럼 펼쳐진 높고 푸른 소백산의 위대함에 잠시 생각에 잠겨봅니다.

                      오늘의 아름다움이 영원히 기억될수 있도록~~~~

 

 

 

 

 

 

 

 

 

 

 

 

 

 

 

 

 

 

 

 

 

 

 

 

                                                               국   망   봉

 

                        충청북도 단양군 가곡면 어의곡리 와 경상북도와 道界를 이루는 국망봉은 

                        신라의 마지막 왕인 56대 경순왕이 나라를 왕건에게 배앗기고 천년 사직과  백성들에게 속죄하는

                        마음으로 명산과 大刹을 찾아 헤매다 제천시 백운면 방학의 궁뜰에 東宮邸 라는 아궁을 짓고 

                        머물고 있었다.

                        덕주공주는 월악산 덕주사에 의탁하여 부왕을 그리며 눈물로 세월을 보내다가 

                        가련한 모습을 암벽에 새기기도 하였다. 왕자인 麻衣太子도 신라를 왕건으로 부터

           회복하려다 실패하자 엄동설한에 베옷한벌을 걸치고 망국의 한을 달래며 개골산으로 들어갔다.

           마의태자가 개골산으로 가는길에 이곳에 올라 멀리 옛도읍 경주를 바라보며 한없이 눈물을

           흐렸다고 하여  국망봉 이라고 부르게 되었다고 한다

 

 

 

 

 

 

 

         

                                         돼 지 바 위

 

           국망봉 아래 소백산을 지켜주는 산신령과 같이 환하게 웃는 돼지의 모습을 하고 있는

           높이 3m 길이 5m 폭 2m 크기의 커다란 바위가 있는데 이바위가 마치 돼지의 형상을 하고 있다고 하여

          "돼지 바위"라 불러 오고 있습니다.. 전해오는 이야기에  의하면이 바위를 만지면서 소원을 빌면 모든것이

           이루어 진다고 하는데.아이를 낳지 못하는 여인들이 와서 소원을 빌어 자식을 얻었다는 입소문이 퍼지면서

           돼지바위를 찾아와서 소원을 비는 곳으로 널리 알려졌다고 합니다.

 

 

                                              봉  바  위

 

 

                         국망봉에서 곧바로 내려가 초암사를 약 300m 남겨둔 지점에서 오른쪽으로

                         산자락을 돌면 소백산의 숨겨진 비경인 달밭길 입니다

                         옛날 화랑도 들의 遊娛山水(유오산수) 하던 이길은 구(舊)한말(韓末)

                         의병들이 다니던 곳이라고 하는데

                         국망봉에서 하산길에 이길로 들어서 한번쯤 걸어볼만한 아름다운 곳입니다.

 

                 

                           ↘달밭골에서 비로사로 넘어가는 쇠자우골 정상에서

 

                     

                         계획은 초암사 에서 택시로 비로사 로 이동할 계획이였으나

                         달밭골 길이 아름답다는 공원관리자의 말~~~

                         체력에 다소 무리가 되었지만 결코 후회 없는 산행이였습니다.

                                                          

                                                        감  사  합  니  다

 

 

 

출처 : 산*친
글쓴이 : 人間과自然 원글보기
메모 :

'☞사진 > 2011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칠불봉  (3) 2011.10.03
육십령  (5) 2011.09.26
[스크랩] 비로봉.국망봉  (4) 2011.09.23
주흘산  (1) 2011.09.21
가을로 가는 덕유능선  (1) 2011.09.05
[스크랩] 지리산 반야봉  (0) 2011.08.29
그동안 (안녕) 하셨지요..(?)
너무 인사가 늦었읍니다,

소둥한 칭구님,사랑보다
아름다운 일이 없습니다

사랑과 행복 가득한 주말
보내시기를 바라며 머물러가신
발걸음에 축복 있으시기를...

그동안 바쁘신 와중에도
잊지 않으시고 고운 우정으로
변합없는 발걸음으로...

빈집 지켜 주심에 너무도
감사한 마음 전합니다.,(^^)*
칭구님......사랑 합니다.(^^)*

멋진 산행모습 자ㅏㄹ보고 갑니다
고운밤 되시고 (즐)건 주말 되세요(^^)*
<EMBED style="WIDTH: 440px; HEIGHT: 275px" height=275 type=application/x-shockwave-flash width=440 src=http://love6064.com.ne.kr/letter/09-h.swf invokeURLs="false" autostart="true" AllowScriptAccess="never" ?? scale="exactfit" allowNetworking="internal" allowScriptAccess="sameDomain"><div class="cont" id="Text1318743"><FONT color=yellow size=2.5 face=가을체></div><div id="inWrite1629" class="contReArea" style="display:none;"></div><P style="TEXT-ALIGN: left"><IMG style="FILTER: alpha(opacity=100,style=2,finishopacity=0); WIDTH: 449px; HEIGHT: 65px; CURSOR: hand" border=0 src="https://t1.daumcdn.net/cafefile/pds83/4_cafe_2008_07_22_23_40_4885f1663c2e9" width=354 height=80></P><div class="cont" id="Text1318743"><br /><FONT color=yellow size=2.5 face=가을체>밝은 곳을 바라보고
칭구님!! 희망을 노래하는
하루 하루 되시구여~
인생의 주인은..그대...!!
나 자신이기 떄문에
내마음 가짐으로 행복을
만들어 가시는 주말 되시고
사랑하는 가족 분들과
오손도손 여유로운 마음으로
코스모스 한들거리는 고운길도
거닐어 보시고 청명한 가을날
상큼하고 활기찬 행복한 주말..
고운추억으로 가득 담아 보세요....<IMG src=https://t1.daumcdn.net/cafe_image/pie2/texticon/texticon74.gif></div><div id="inWrite1629" class="contReArea" style="display:none;"></div>
반갑습니다!!!

소백산을 다녀오셨네요???

저는 살고 싶고 놀고 싶은곳이 소백산 이어서

매년 철쭉제에 참여하였고 지금도 자주 가고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