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2013년

人間과自然 2013. 11. 14. 21:27

 

 

 

2013년 11월 02일

 

 

 

 

홍류동 계곡에도

단풍은 겨울을 기다리고  

 

생각처럼 화려하게 물든 단풍은 아니였지만

가을을 보내기에는 충분한 아름다움이였습니다

오랫만에 산행이 아닌 계곡길을

여유있게 즐겨봅니다

 

 

 

 

 

 

 

 

 

 

 

 

 

 

 

 

 

 

 

 

 

 

 

 

 

 

 

 

 

 

 

 

 

 

 

 

 

 

 

 

 

 

 

 

 

 

 

 

 

 

 

 

 

 

 

 

 

 

 

 

 

 

 

 

 

 

 

 

 

 

 

 

 

 

 

 

 

 

 

 

 

 

 

 

 

 

 

 

 

 

 

 

 

 

 

 

 

 

 

 

 

 

 

 

 

 

 

 

 

 

 

 

 

   불현든

 

   삶에 운전대를 확 놓아버리고 싶은 순간이 있다

   내 삶의 주인공인 걸 잠시 쉬고 싶을때

   정말 잠시만

 

 

   잠시만 내 삶의 운전대를 놓고 싶을때가 있다

   DVD 플레이어의 "일시정지"버튼을 누르듯이

   잠시 내 삶을 멈춘채로

 

 

   다른 시간대를 살고 싶은 마음

   여행은 바로 그럴 때 떠나야 제 맛이다

  

 

 

         "퍼온글"

 

 

 

 

 

 

 

 

 

 

 

 

 

 

 

 

 

 

감사합니다

 

 

'☞사진 > 2013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덕유산  (3) 2013.12.10
내장산  (6) 2013.11.29
해인사 소리길  (3) 2013.11.14
가지산 1박2일  (2) 2013.11.02
가을날에  (3) 2013.10.22
황매산 모산재 일출  (6) 2013.10.16
소리길이 열리고서 부터 한번 가겠다는 생각만 가득하였는데
인간과 자연님의 블방에서 드디어 제대로 된 가을 소리길을 보네요.
가득한 단풍 만큼이나 즐거웠을 두분을 생각하니 덩달아 행복해 집니다.
겨울이 코 앞입니다.
건강 항상 잘 챙기시고 안산하십시요..
날씨가 매우 흐렸고 금방이라도 비가 내릴것만 같았던 날씨였습
해인사에서 흘러나오는 폐수때문인지?
홍류동 계곡에 흐르는 물이 맑고 깨끗하지 못해 아쉽기만 합니다
자주 들리시어 흔적을 남겨주시니 감사합니다
방문해주신
人間과自然님 감사 합니다.
너무 아름다워 행복 하네요.
자연을 사랑하고 아끼는
우리 국민의식이 필요할것 같네요.
좋다는곳 어디든 쓰레기에
몸살을 앓고 있으니까요.
멋진 담풍 구경 고마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