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부안군(계화면) 이모저모

이안易安 2022. 6. 8. 22:13

 

1971년식 HONDA SL100

아니 같은 100cc인디도 주행질감이 쎄오십(XE50)하고 달라도 너무 달라

쎄오십은 한마디로 빡쎄지

기어레바도 들으간건지 빠진건지 애매모호허고 간격도 촘촘해서 1단부터 5단짜지 정신없이 변속해햐고 언지 시동이 꺼질지 모르니 계속 후까시를 느 주고 있어

게다가 차체도, 핸들도 작아서 다소 웅크린 자세로 타고 댕겨

. 그에 비해 상대적으로 에셀백(SL100)은 부드러워 너무 부드러워

기아도 부드럽고 1~5단까지 각 단별로 토크영역이 명확히 구분되어 있어서 조지고 놀기도 좋지

뭣보다도 신호대기시 안정적으로 아이드링이 유지되니 편안혀

 

에셀백으로 세 번째 캠핑

이번에는 간이의자까지 챙겨가는데 이게 짐도 몇 번 쨈비다보니 요령이 생기는그만

양쪽 쇼바에다가 감쳐매니 훠얼씬 안정적여

목적지인 고사포 사유지에서 짐을 푸는데 오늘은 영 어수선허니 힐링과는 거리가 머네

유명 야영지는 이러허다 귀경헌 걸로 만족히야지 머

준비해간 삼겹 좀 궈먹고 쫑냈어

어찌어찌 달리다보니 가력도휴게소까지 왔는디 불이 꺼졌네

시간은 이미 21신디 언지 전주까지 가냐고

마침 옆에 야영허기 좋게 파고라가 설치되어 있길래 걍 철푸덕 텐트쳐버릿지

딱 좋그만

형님 괜찮으시것어요?”

꺽정허덜 마셔. 이런 때 아니먼 또 언지 히보것어. 낼 아침이 뜨는 해를 바라봄서 찬찬히 아침라이딩을 히 볼라고. 딱 좋아.”

 

 

 

 

 

 

 

 

 

 

 

 

돈지 은성건강원

 

 

대벌부락 

 

 

 

 

 

 

 

 

그 시절 창북리는 오락실만 히도 3군데였는디 

 

 

 

 

 

다음에는 인간없는곳으로 함 뫼실께요^^
사람이 꽃보다 아름답단디 캠핑장에서는 좀 질리는그만요 ㅍ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