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맞는 말 틀린 말] ‘케케묵다’와 ‘캐캐묵다’, 어떻게 쓰는 것이 맞을까?

댓글 0

국어 배우기/맞는 말 틀린 말

2021. 2. 17.

동생은 낡은 책상 서랍 안에서 (케케묵은/캐캐묵은) 옛 일기장을 찾았다.”

 

#케케묵다 #캐캐묵다

어떻게 쓰는 것이 맞을까요?

 

 

케케묵다가 맞습니다.

물건 따위가 아주 오래되어 낡다’, ‘, 지식 따위가 아주 오래되어 시대에 뒤떨어진 데가 있다를 뜻하는 말은 케케묵다입니다.

 

쉼표, 마침표.”에서 더 많은 우리말 이야기를 만나 보세요.

https://news.korean.go.kr/

 

국립국어원 온라인 소식지

쉼표, 마침표.

news.korean.go.kr


#국립국어원 #쉼표마침표 #맞는말틀린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