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 or Do not, There is no try

갈라파고스 st. 영화 후기 블로그입니다.

내가 좋아하는 ost - 19편 '본 시리즈' ost

댓글 0

영화말고/연예잡담

2016. 8. 4.

<본 아이덴티티>에서부터 <제이슨 본>까지 쭉 나왔던 

주제가를 한 번 들어봅시다. ㅋㅋㅋ



삐용~ 삐용~ 띠용~ 띠용~ 하고 시작되는 ㅋㅋㅋ 

본 시리즈의 ost!! 가사는 들리지 않음... ㅋㅋㅋ 

뭔가 경보음 같은 저 효과가 아주 인상 깊죠? 




요것도 하나 추가요~

<본 아이덴티티> 메인 타이틀이라고 하는데 그 후에도 나온 것 같은데... 아닌감. 


뭔가 '흡연은 질병입니다' 라고 하면서 무용수들이 폐춤 -_- 추는 

그 광고에 나오는 음악이랑 비슷한데... 착각인가...


어... 어쨌든 긴박한 느낌은 많이 납니다~


이로써! 드디어!!! '본 시리즈' 정리 완전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