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 or Do not, There is no try

갈라파고스 st. 영화 후기 블로그입니다.

내가 좋아하는 ost - 33편 <일 포스티노>

댓글 0

영화말고/연예잡담

2017. 4. 3.

시골길 나오는 영상이나, 

여행가는 영상 배경 음악으로 자주 들을 수 있는 이 곡. 

일 포스티노 ost 입니다. 




바다 건너 머나먼 나라의 정서가 우리에게도 먹히는 걸 보면 

참 잘 만든 곡인 것 같다. 

가본 적 없는 이탈리아에 한 번은 가보고 싶어지는 기분인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