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 or Do not, There is no try

갈라파고스 st. 영화 후기 블로그입니다.

진기한 온유씨 17. 습관 (정말 정말 별 내용 없어요...)

댓글 0

영화말고/연예잡담

2021. 9. 3.

습관이란 게 무서운 거더군. 🎵🎼

아무 생각 없이 또, 온유 정보 찾고 있나봐~ 검색해~ 오늘도 서치해. 🎶

믿을 수 없겠지만~ 안녕 이제 그만~ 너를 보내야지... 그건 너무 어려운 얘기... 🎤

... 까지는 아니고요 ㅋㅋㅋ 롤러코스터의 <습관>을 좀 바꿔서 불러봤음!! ㅋㅋ

음반 가게에서 롤러코스터 테이프 (CD도 아니고 테이프!!!)를 신나게(!!) 사서 

횡단보도 앞에 서있던 옛날 기억이 난다. 롤러코스터 1집 진짜 좋아했는데... 흐흐. 

(또 주인장 TMI를 어떻게든 끼워넣어봄 ㅋㅋ)

 

오늘은 이래저래 찾아보다가 나온 온유의 습관 얘기를 해보도록 합시다. 

이거 주제를 지금 3번째 바꿔서 겨우 '습관'이라는 주제에 정착함. 

온유는 계획하는 걸 진짜 못한다고 했지만 (계획 잘 안 세우는 타입)

난 (절대 안 지킬 걸 알면서도) 매번 계획을 해야 하는 타입이기 때문에 피곤함... -_-;;; 

.

.

.

.

.

1. 물 마실 때

나는 온유가 가진 습관이라고 하면 이게 가장 먼저 떠오르는데... 

 

https://www.youtube.com/watch?v=vQN7Cr5Ulvk 

컴백쇼 준비할 때 나오는 영상입니다~ 여기서 물 마시는 모습인데요... 

근데 왜 이거 좀 냉두부 같은 느낌이지? 왤까? ㅋㅋ

 

 

요거는 2020년 7월 브이라이브 ON YOU하게~ 

 

 

물 마실 때 입 가리고 고개 돌리고 마시기.

이거는 찾아보면 더 많은 영상과 이미지를 찾아볼 수 있어요.

신기하다... 왜 물 마시는데 입을 가리지... 라고 생각했음. 

그래요 뭐... 뭔가 온유스러운 습관이랄까... ㅎㅎ 왜지? ㅋㅋ

 

헌데 최근에 바/바에서는 그냥 물 마시는 장면도 포착됐다고 함. 

아마 사람들 앞에서? 카메라 앞에서는 저렇게 마시는 것 같은... 뭐 그런 느낌? 

.

.

.

2.  허밍 (일명 '피리 불기')

 

 

군대에서 생긴 습관. 
뭔가 이거는 일부러 만든 습관인 것 같기도 한데요 
제가 연습하면서 계속 흥얼거리고 허밍하고 해서 
그냥 있을 때 허밍하고 흥얼거리는 걸 많이 하는 것 같아요
주위 분들 많이 시끄럽지 않게 조용히 허밍하고 있습니다. 

 

2021년 2월에 <놀라운 토요일> 대기실캠에서도 허밍 얘기를 했었는데요. 

 

 

민호: 요즘 온유 씨는 그거 많이 하시잖아요. 목 풀기!
온유: 저는 (목 풀 때) 피리 분다고 멤버들에게 얘기하는데. 

 

 

태민: 피리를 부시던데?

 

허밍으로 목을 간간이 풀어주고 있나봐요~ 조용히. 크게 소리나지 않게. 

근데 생각해보니까 콧노래랑 허밍이랑 같은 거... 맞나? 갑자기 생각이 났음. 뜬금... 

.

.

.

3. 주먹 쥐고 노래하기 

 

옛날에 <늑대와 춤을>이라는 영화에 보면 등장인물 이름 중에 '주먹 쥐고 일어서'가 있었는데 

온유의 인디언식 이름은 '주먹 쥐고 노래해'로 해보면 어떨... 죄송합니다. ㅋㅋㅋ

(아 맞다, 요즘엔 인디언이라고 하지 않는다고 함. 아메리카 원주민이라 쓴다던데...)

제멋대로 또 생각이 막 뻗어나가버렸어요!!! (이 영화가 1990년에 제작됐다니... 놀랍다.)

 

 

노래 부를 때 제가 손을 이렇게 하고 부르더라고요.
주먹을 꽉 쥐고 불러요. 왼손을. 

 

과연... 왼손만 꽉 쥐고 부르는 거... 맞니? 

 

 

두 손을 꼭 쥘 때도 있었단다... ㅋㅋㅋ

.

.

.

4. 앉을 때 발뒤꿈치만 바닥에 대기  

 

2021년 3월 8일 브이라이브 '보이스 투'에서 온유는 이런 말을 했더랬다. 

 

기범이가 아까 뭐 보냈는데
'형 이거 습관이야' 이러면서 
나 발 들려있는 사진을 보냈더라고

발 들린 게 뭐냐면
바닥에 뒤꿈치만 대고 있는 거 같은 그런 거?

 

그게 어떤 자세일까요?? 

 

 

아마도 이 모습을 보고 한 얘기가 아닌가 싶군요. 

근데 이건 뭐... 습관까지는 아닌 것 같고 

한 자세로 오래 있기 불편하니까 요렇게도 해봤다가 저렇게도 해봤다가 하는 것 같음. 

정확하게는 저도 모르겠네요... 

.

.

.

아... 금방 끝날 줄 알았는데 이것도 엄청 시간 걸리네요. 

이제는 나도 내 할 일 좀 해야겠다!!! (누가 포스팅 하라고 시키든? ㅋㅋ)

 

덧붙이는 글. 

 

아참, 오늘 드디어 온유가 출연한다고 예고했었던 예능 프로그램이 공개됐다.

공부예능이라더니 그 공부가 주식일 줄이야 ㅋㅋㅋ 

9월 14일부터 시작되는 카카오TV <개미는 오늘도 뚠뚠 챕터5>라고... 함.  

(바/바 끝나고 또 화요일 예능이라니. 화요일의 남자. 불 같은(火) 느낌인가? ㅋㅋ)

우와... 카카오TV에서 이렇게나 많은 방송을 하고 있다는 걸 이번 기회에 알았음. 

카카오TV는 어떻게 봐야하는 지도 모르는데 정말 정말... 늙은이의 삶은 어렵군. 

채널의 다양화, 플랫폼의 다변화... 지상파 방송국의 영향력이 점점 줄고 있군. 

세상이 확실히 바뀌었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다. 난 적응을 못하고 있어... T.T 

그나저나 이 프로그램 제목은 짱구는 못말려에서 가져온 게 맞는 걸까? 나는 그렇게 생각했는데.

개미는 (뚠뚠) 오늘도 (뚠뚠) 열심히 일을 하네 (뚠뚠) 이거 아님? ㅎㅎㅎ 

 

뭐... 그렇다고요 ㅋㅋㅋ 

그럼 여러분 주말 잘 보내시고 다음 이 시간에 만나요~~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