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보훈(처)소식

김일근/팔공산 2018. 9. 3. 21:23

2019년도 국가유공자 보상금 및 수당 3.5% 인상() 국무회의 의결 

 

국가보훈처(처장 피우진)2019년도 국가유공자 보상금 및 수당 3.5% 인상() 2019년 보훈 예산 정부안으로 55,006억 원이 편성되어 국무회의에서 의결되었다고 밝혔다.

 

보훈처 보도자료 를 통한 상세 내역은 다음과 같다.

2019년 보훈예산 정부안은 55,006억 원으로 저소득 국가유공자 지원, 보훈의료·복지 및 예우

사업에 집중 투자,

 


19년 보훈예산안은 보훈의료.복 지 및 예우사업에 집중 투자

중앙보훈병원 치과병원 증축, 국가유공자 명패 사업, 국립괴산 호국원 개원, 수유리 애국지사묘역 국가 관리, 강원 제대군인센터 설치 등

 

국가보훈처(처장 피우진)’18. 8. 28.() 국무회의에서 2019년 보훈 예산 정부안으로 55,006억 원이 편성되어 의결되었다고 밝혔다.

 

2019년 보훈예산안의 주요 특징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국가유공자 보상금 등은 3.5% 인상하고, 저소득 국가유공자 지원을 강화하는 한편,

고령화에 따른 보훈의료·복지시설 확충과 국가유공자 한분 한분도 소외되지 않도록 예우강화

    에  중점을 두고 편성하였다.

 

2019년 주요사업 별 보훈예산안 편성 내역을 살펴보면

1. 국가유공자 등 보훈보상 사업

국가유공자 등 보상금 및 수당은 물가상승률 등 경제지표보다 높은 수준인 3.5% 인상(6·25자녀수당, 고엽제수당 포함)한다.

* ‘17년 물가상승률 1.9%, 경제성장률 3.2%

상이정도가 심하여 다른 사람의 보호 없이는 활동이 어려운 12급 중상이 유공자에게 지급하는 간호수당도 3.5% 인상한다.

 

생활이 어려운 저소득 국가유공자 및 유족에 대한 지원을 대폭 강화한다.

- 생계곤란 국가유공자 등에게 지급되는 생활조정수당은 월1627만 원에서 월 2132만    

   원으로 단가를 5만 원 인상하고,

- 미성년 자녀를 둔 상이군경 등에 대한 부양가족 수당도 월 5만 원 인상하여 매월 10만 원을 지

   급할 계획이다.

 

2. 보훈의료 및 복지 사업,

중앙보훈병원 내 낙후된 치과병원을 새롭게 증축하여 고령으로 급증한 치과수요에 대응하고 대기일수 감축 등 진료 서비스도 강화할 예정이다.

- ‘19~’22년까지 412억 원(국고 50%)을 투자하여 지하 4~지상 5층 규모로 건립

보훈재활체육센터는 론볼장 노후 인조잔디를 교체하여 중상이 국가유공자 재활체육 경기

력 향상을 도모한다.

 

3. 보훈선양 및 예우 사업,

국가유공자에 대한 국가적 예우 분위기 확산을 위하여 정부 주도로 국가유공자 명패 보급 사업을 새롭게 추진한다.

 

- 그동안 지자체별로 명패 사업을 자율적으로 하였으나 지역별 보급 편차, 명패의 규격과 품질에 대한 통일성 등이 없었던 점을 개선하여 모든 국가유공자에게 단계적으로 보급할 계획이다.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계기로 국외 거주 독립유공자 후손을 대대적으로 초청하고 그동안 주목받지 못한 무명(여성,의병) 독립유공자 발굴 확대, 외국인 독립유공자 선양사업도 추진하여 애국의 역사를 새롭게 조명한다.

 

독립기념관 제2전시관(주제 : 겨레의 시련) 교체와 가상현실 접목한 체험영상관 등 전시시설을 새롭게 개선하여 과거 역사 속 유명 인물을 만나 독립운동 현장·사건을 관람객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4. 국립묘지 조성 사업

국립괴산호국원은 ‘19. 9월 개원하여 중부권 안장대상자에 대한 근접 안장서비스를 제공한다.

- ’12~‘19년까지 총사업비 643억 원을 들여 1만 기 규모로 조성하였고, 앞으로 5만 기 규모로 확충할 계획이다. 중부권거주 안장대상자 47천 명이 가까운 곳에 안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국립묘지 외에 안장된 수유리 애국지사 묘역은 처음으로 국가에서 직접 관리한다.

- 북한산 공원 내 안장되어 있는 독립운동가 이시영 선생 등 16기 묘소 전담 관리자를 지정하여 벌초 및 훼손 시 적기 복구하는 등 체계적으로 관리할 계획이다.

 

5. 제대군인지원 사업

새로운 인프라 구축을 통한 적기 제대군인 일자리 발굴로 사회복귀 서비스를 더욱 강화한다.

- 접경지역인 강원도에 제대군인지원센터를 새롭게 설치하여 군부대가 밀집하였음에도 인프라가 부족하여 일자리 찾기에 불편을 겪었던 현역군인 및 전역 제대군인의 접근성을

높여 적기에 사회복귀가 이루어지도록 할 계획이다.

 

- 제대군인 전직지원서비스를 제공하던 웹사이트인 V-netG-클라우드 기반 솔루션으로 재구축한다. 특히, 모바일 기능 구축으로 언제 어디서든 접속·활용할 수 있도록 하고, 보다 안정적인 환경에서 취·창업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앞으로도 국가보훈처는 국가유공자와 그 유족 한분 한분이 소외되는 일 없도록 현장과 사람 중심의 따뜻한 보훈정책에 보훈예산을 중점 투입하여 국가유공자 분들이 합당하게 보상받고 존경받는 사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자료] 국가보훈처 기획재정담당관실 / 김경희 / 044-202-5218


 

다음검색

저작자 표시컨텐츠변경비영리

댓글 0

추천하기 1
2019년도 국가유공자 보상금 및 수당 3.5% 인상(안) 국무회의 의결
스크랩0 카페 블로그 메일
인쇄 | 신고

 

정보 감사합니다. 행복하세요.
보상금 및 수당 3.5%인상이라? 금액이 적은 국가유공자 7급과
고엽제후유의증 등급(고도, 중도, 경도환자)자 분들은 1~3만원정도
인상에 그친다. 금액이 적은 분들에게는 정율제 보다는 정액제로 바꾸면 안돼나?
맞습니다.
국가유공자 7급. 현행 473,000 * 3.5%= 16,555원입니다.
금액이 적은 분들에게는 정율제 보다는 정액제로 가야 .. 합리적인 판단이라고 생각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