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SIDE REVOLUTION

삶에 대한 고찰과 세상 바라보기. 자기로부터의 혁명

03 2020년 09월

03

Football World 스포츠 매니지먼트와 아약스

[스포츠 머니뭐니] 아약스는 코로나 불경기에도 울지 않는다. 네덜란드 아약스, 3일 맨유에 이적료 약 550억원 받고 판더베이크 이적 한 해 이적료 수입만 약 3000여억원 코로나 바이러스 여파로 위축된 세계 축구 이적 시장에서 주머니를 두둑하게 채우는 구단이 몇몇 있다. 최근 1년 간 눈에 띄는 실적을 올린 구단은 유망주 산실로 명성이 높은 네덜란드 프로축구 명문 AFC아약스 암스테르담이다. 아약스는 3일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 네덜란드 출신 도니 판더베이크(23)를 내줬다. 아약스는 “이적료는 3900만유로(약 549억원)이며 옵션을 통해 4400만유로(620억원)까지 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2015-2016 시즌 1군 무대에 데뷔한 판더베이크는 아약스의 정규리그(에레..

댓글 Football World 2020. 9. 3.

11 2020년 05월

11

Sports Management & Marketing 한국 프로 야구단 재정 자립도

두산 구단 매각설 계속 나오는 이유는?본문 프린트 코로나 19 확산 여파로 경제 불황…스포츠단도 위기 모기업 부인에도 '두산 구단 매각설' 끊임없이 나돌아 두산중공업 등 두산그룹 유동성 위기로 매각설 초래 코로나 19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의 세계적인 확산으로 전 세계 경제에 불황의 먹구름이 깊게 드리워지고 있다. 대기업을 모태로 한 우리나라 스포츠구단도 그 영향을 받지 않을 수 없다. 현재 매각 또는 해체설이 나돌거나 한때 소문이 들렸던 스포츠구단은 농구와 야구 쪽에서 각각 한 팀씩이었다. 농구단은 모기업이 팀을 운영하기로 재결정하면서 잠잠해졌지만, 두산베어스 야구단 매각설은 두산그룹의 극구 부인에도 불구하고 끊임없이 재생산되고 있다. 이유는 두산 야구단의 모기업 가운데에도 원전과 화력 에너지 ..

15 2020년 04월

15

29 2020년 01월

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