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와야생화

역사는 기록하는 자의 것이다.

03 2021년 09월

03

동.식물/야생버섯 창원 람사르생태공원의 주름볏싸리버섯

우연히 페이스북에 게시된 국수버섯을 올린 글을 보고 사진을 담기 위해 람사르생태공원을 찾았다. 막상 이리저리 기웃거렸지만 사진속의 그 국수버섯은 보지 못했고 숲속에 숨어 있던 비스무리한 주름볏싸리버섯을 만나 사진으로 남겼다. 아직 크기가 작아 식용하기에는 무리가 있다. 이곳의 해발 고도를 위치기반고도계는 10m로 기록하고, 위도 35°13'57"N 경도 128°38'44"E를 가리킨다. 버섯의 높이는 3~6㎝정도이고 1개의 가지가 하나로 나거나, 몇 개의 가지가 분지되어 뿔 모양을 이루거나, 간혹 덩어리 모양으로 되기도 한다. 가지는 납작하게 눌린 모양 또는 방망이모양이며, 표면은 백색에서 탁한 백색~연한 백황색으로 퇴색되고, 세로로 홈이나 주름이 잡혀 있으며, 끝 부분도 때때로 눌린 모양이다. 살(조직..

03 2021년 09월

03

동.식물/야생버섯 창원 람사르생태공원에서 본 양산버섯

성산구 대원동 109번지에 위치한 람사르생태공원을 찾았다가 몇 종류의 버섯을 만났다. 그 중에 이제까지 만나지 못한 종을 사진으로 남겼다. 람사르생태공원 연못쪽 가장자리에 홀로 발생한 양산버섯은 단연 시선을 사로잡는 버섯으로는 의뜸이었다. 눈물버섯과 정도는 알았지만 더 이상 알 수 없어 결국 버섯 고수에게 물어서 이름을 알았다. 갓은 지름 1~2.5㎝정도로 어릴 때는 긴 달걀모양에서 점차 우산이 펴지듯 편평하게 벌어지고 가운데는 오목해진다. 갓 표면은 어릴 때 연한 황갈색을 띠고 가늘게 방사상의 홈패인 선이 있으나 성숙하면서 갓이 벌어지며 홈패인 선은 넓어져 우산살 모양을 나타내며, 이때 표면 색도 회색으로 된다. 하지만 갓 가운데는 적갈색~황갈색을 유지한다. 살(조직)은 얇고 연약하며 연한 회갈색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