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azing Grace

댓글 0

좋은 음악과 글

2019. 4. 25.

                         

  


 Amazing Grace를 체로키 언어로 번역하여 체로키족에게 가르쳐 준 사람은 그들과 함께 생활하며

 이들의 강제이주에 대항해  법적투쟁까지 하며 끝까지 체로키 인디안을 도왔던 백인선교사 새뮤얼 워시스터

 (Samuel austin worcester 1798~1859) 였다

 체로키족 인디안 후손들은 선조들의 피맺힌 아픈 과거를 영원히 잊지 않기 위하여  지금도 이노래를 

 국가처럼 부르고 있다고 한다

 

  u ne la nv i u we tsi  i ga go yv he i

  hna quo tso sv wi yu lo se  i ga gu yv ho nv

  a se no i u ne tse i  i yu no du le nv

  tu li ne dv tsi iu tsi li  u dv ne u ne tsv

  e lo ni gv ni li squa di  ga lu tsv he i yu

  ni ga di da ye di go i  a ni e lo hi gv

 

  u na da nv ti a ne hv  do da ya nv hi li

  tsa sv hna quo ni go hi lv  do hi wa ne he sdi

  u ne la nv i u we tsi  i ga go yv he i

  hna quo tso sv wi yu lo se  i ga gu yv ho nv

 

                      

 

      ▼  화가 로버트 린드노(1871~1970)가 그린

           "눈물의 길( The trail of tears)" (1945년작)

 

                          

 

                                                     

 1838년 미합중국의 인디안 강제 이주정책에 의해 미국의 테네시주를 위시한

 동부지역에 살던  체로키족 인디안들이 1839년 봄까지 중부 오클라호마 지방으로

 장장 2000여km의 눈물의 행로(The trail of tear)를 하게 된다

 1838년 10월 차가운 가랑비를 맞으며 고향을 떠나 출발하여 1939년3월26일 목적지에

 도착할 때까지 이 기나긴 "눈물의 길"에서  추위와 질병과 굶주림으로 4000여명이나

 되는 많은 체로키족 인디안들이 죽었다고 한다. 

 추장 죤 로스(John ross)와 체로키족 인디안들은 그 통스러운 "눈물의 행로"중에 

 죽어간 가족과 동족들의 주검을  황량한 들판에 눈물로 뭍으면서 

 이노래를 불렀다고 한다 

                                                                                                                             

                                         ▼  화가 로버트 린드노의 그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