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너미 글방

又泉 김금자 2019. 1. 21. 07:53


세상에 내것은 없다







소유하려는 욕심은 인간의 본능이다.

한없는 욕심은 인간의 평화를 짓밟는 도구요

욕심은 파괴자다.



그러나 욕심을 부린다고 해서 모두가 내 것이 되는 것이 아니다.

엄밀히 말해서 세상의 모든 것은 내 것이 아니다.

내가 가졌다고 하는 모든 것이 내 것이 아니요

나의 육체 또한 내 것이 아니다.




그 주인이 내 놓으라 하시면

언제든지 돌려 드리고 떠나야 하는 것이 인생이다.



내 것은 없나니 하나도 없다.

그것은 내가 세상의 주인이 아니기 때문이다.

내가 추구하고 경쟁하며 힘써 취한 모든것이

주인의 것이요

주인만이 이 모든 소유의 권한자 이다.



그러나 우리는 주인도 아니면서 주인 행세를 하며

그것으로 권세를 부리며

교만되이 행하며

죄악의 도구로 사용하려 한다.



주인의 것이기에 주인의 뜻대로 사용해야 할

청지기 임을 잊고 살아 간다는 것은

아직도 내가 주인으로 착각하며 사는 것이다.



하나님은 나에게 잠시 위임하여 위탁 했을 뿐

내것은 세상에 하나도 없다.



주인의 것 가지고 내 것 인양 착각하여 함부로 낭비하고

죄짓고 방탕한 삶은 반드시 주인이 계산 할 것이며

심판 하실 거라는 것을 잠시도 잊어서는 안된다.


 

세상에 내것은 없다

하나도 없다.

모두가 주인이신  창조주 하나님

그분의 것임을 잊지 말아야 한다.




글쓴이/봉민근

글 출처 ; 창골산 봉서방

출처 : 꽃동네새동네
글쓴이 : 꽃동네새동네 원글보기
메모 :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