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탐구생활/제주

꼬양 2014. 3. 17. 06:30

 

 

 

[제주 여행]

타이핑 하면 큰일나는 키보드.

입에 양보해야하는 키보드가 제주도에 있습니다.

치는 게 아닌 먹어야 제 맛.

정말 별의별 와플을 다 봤습니다.

키보드 와플과 마우스빵!

 

                                                                              

미리 꾹 눌러주세요~

 

 

제주도의 넥슨 컴퓨터 박물관을 찾았습니다.

이곳은 우리결혼했어요의 촬영지로 유명하기도 하지만

가족 단위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곳 중 하나입니다.

이곳에서 하는 게임은 다~~~ 무료라는 이점이 있기때문이죠.

게임도 하고 독특한 먹거리도 있고

컴퓨터 역사를 배울 수 있다는 점이 이곳의 장점이 아닌가 싶었습니다.

 

 

 

 

슈가파우더가 하얗게 덮힌 키보드.

본능적을 손이 와플 위로 올라가게 되더군요.

마우스빵을 살포시 집을 뻔 했어요.

 

 

 

넥슨박물관.

이렇게 팔찌 형식으로 입장권을 받습니다.

제주도민은 50% 할인 특전이 있습니다. 입장료는 8,000원이구요.

가족단위는 할인티켓이 따로 있어요 ^^

물론, 신분증 지참해야한다는 것, 잊지 마시구요.

어쨌든, 오, 예! 제주도민! 즐거워

 

 

 

1층은 컴퓨터의 역사를 알 수 있는 곳입니다.

해설을 들으면서 관람하는 것이 제일 좋습니다 ^^

예전에 워드시험과 컴활 시험 준비하면서

배웠던 컴퓨터 이론들이 쭈욱 떠오르는 기분이란.

 

 

 

 

이게 뭔가 싶었는데,

최초의 마우스더라구요.

엥겔바트 마우스, 1968년도의 마우스입니다.

엄청 크죠 ^^

 

 

 

같은 연도의 타자기도 전시를 하고 있었습니다 ^^

 

 

1976년 시판된 애플1도 볼 수 있었어요.

스티브 잡스와 스티브 워즈니악이 만든

애플 최초의 컴퓨터죠.

전세계 50여대가 남아있고 이 중 정상적으로 가동되는 애플1은

이곳 박물관에 소장된 것을 포함해서 6대라고 하네요.

이 컴퓨터가 정상적으로 가동이 되다니,

놀라서 입이 딱 벌어질 뿐입니다.  

 

 

신기한 키보드~

막상 써보니.. 어찌나 어색하던지요 ㅎㅎ

 

 

추억 돋는 저장장치들.

플로피 디스크와 CD, 지금의 SD카드까지...

정말 기술은 엄청난 속도로 발전하고 있다는 걸 실감할 수 있었습니다.

 

 

CPU 변천사도 쉽게 알 수 있었어요.

화면에 큐브를 올려놓기만 하면 설명이 쫙~

 

 

그리고 알아보는 컴퓨터 그래픽의 변천사까지.

 

 

 

옛날의 컴퓨터를 보니...

정말 뭐랄까,

타임머신을 타고 여행을 하는 기분이었습니다.

기술은 너무나도 빠르게 발달하고

우리는 그 기술에 더 빨리 적응하며

그보다 더 빠르고 다른 혁신을 원하고 있네요.

 

 

 

 

 

애플 컴퓨터와 IBM 컴퓨터를 비교해서 보는 것도 쏠쏠한 재미죠.

 

 

그리고 옛날 옛적 채팅방까지 등장!

이곳에 오는 사람이면 이 채팅방에 꼭 들어가서 몇 마디 남기고 가죠 ㅎㅎ

 

 

그리고 기네스북에 등재된 인증서도 전시되어 있어요.

 

 

컴퓨터를 비롯해서

스마트폰의 변천사도 알 수 있었습니다.

 

 

벽돌같은 이 휴대폰이...

최초의 스마트폰입니다.

10년만에 스마트폰은 엄청 얇아지고 빨라졌죠 ^^

 

 

2층은 새로운 세상입니다.

손가락이 근질근질해지는 세상이죠.

동전을 넣지 않아도 되는 오락실의 게임기들이 쭈욱 있다는 것.

 

 

 

 

 

 

쏘닉 게임도 해볼까요 ㅎㅎ

 

 

줄서서 하는 이 게임은 가장 인기가 많습니다.

정말 아찔하고 스릴있다랄까요 ㅎ

 

 

 

비행기를 조절하는 게임이에요 ^^

기장이 된 듯한 느낌이에요 ㅎ

 

 

3층은 수장고인데요,

이렇게 오픈을 한 수장고는 처음 봤어요.

 

 

 

이곳에서 3D 프린터를 처음 봤어요.

3D 프린터는 직접 만든 것이라고 하더군요.

 

 

3D 프린터는 무엇이든 똑같이 만들 수 있죠.

정말 신기했어요. ㅎㅎ

 

 

그리고 지하로 내려가서 다시 게임에 빠져보는데요.

 

 

이 퐁게임...

사실 처음해봤거든요.

 

 

근데 9:0으로 제가 이겼어요 ^^;;;;;;

게임에 소질이 있는걸까요 -_-;

게임을 하면 종종 이기네요 ㅎㅎ

 

 

지하 1층에 마련된 레스토랑에서는

신기한 음식들을 만나게 되어요.

앞에서 설명했던 키보드 와플과 마우스 빵입니다 ^^

 

 

 

겉은 바삭하고 안은 부드러운 와플.

밀가루 냄새도 나지 않아서

정말 맛있게 먹었습니다.

 

 

그리고 금귤에이드 한 잔도 맛있게 마셨어요 ^^

 

 

키보드 와플을 잘라서 아이스크림과 크림, 베리를 올려서 먹어봅니다.

입 안에는 시원함과 달콤함이 동시에 퍼집니다.

 

게임보다 더 재미있는 박물관,

컴퓨터의 역사를 거슬러 올라가보는 시간은 즐겁고 유쾌했어요.

맛있는 키보드 와플을 먹는 시간도 신났습니다 ^^ 

 

 

 

 

 추천 꾹 눌러주세요~

감사합니다.

이전 댓글 더보기
와우~특이하고 기발한 발상이네요..
저 와플 급 호기심 생깁니다..
맛도 좋다하니 제주도에 가면 꼭 들려보고 싶네요..
와풀의 대 변신이라
이젠 어떤것도 와플로 만들수 있겠어요
제주도에 가면 꼭 한번 가보고 싶어요
키보드를 먹을 수도 있다니...
정말 참신한데요.^^
건강하세요~!
안녕하세요 넥슨컴퓨터박물관입니다!
저희 박물관 사진들이 정말 멋있네요!
특히 키보드와플과 금귤에이드는 더더욱이요~
방문해주셔서 감사드리고, 다음에 또 들려주세요^^
하늘엔 우중충한 구름이 끼어있어
곧 비가 온다는 신호를 보내고있지만
그래도 포근한 화요일을 시작해서 기분은 좋아요^^

비가 오면서 황사를 같이 동반한다고 하니
황사조심하시구요~
오늘도 즐거운 하루가 되세요 ^^

박물관도 박물관이지만 키보드 와플이 굉장해요^^
멋진 사진 잘 보고 갑니다~~~
키보드 자판과 마우스 엄청나게 신기해요.
저는 이 키보드안에 기능글자와 단축키를
바늘로 새겨놓고 싶은 충동이 생겨나는군요.
캬 하하...
세상에나....
키보드빵먹어보고싶네요^^
포스팅잘보고가요~
좋은정보공유해요^^
황사의거리 좁아진 시야속에 오고가는
사람들의 표정조차 밝지않은듯 하내요.
그래도 이렇게 봄은 오고 있지요.
님께서 정성으로 올려주신 작품속에 봄의
사연이 있으며 추억이 서러였으니까요.
그러한 님의 방에 머물다 갑니다.
황사가 심하니 건강에 유의 하시는
오늘이 되시길 바랍니다.
키보드와플 정말 신기하네요~ 정말 좋습니다. 저도 먹어보고 싶어요~ 안그래도 지금 키보드가 빵으로 보인다는~
우왕~ 키보드와플이란 것도 있군요!! 놀라운 창의력입니다~ 컴퓨터박물관이라 있나 보군요^^
저도 한번 먹어보싶네요. 키보드처럼 생겼지만 맛있어보입니다~~~ 좋은 글과 사진들 잘보고 갑니다^^~
우와!! 키보드 와플 한 번 먹어 보고 싶네요 ㅎㅎ 블로그 글 되게 잘 쓰신 거 같아요 처음 왓는데 ㅎㅎ
오 진짜 신기한 와플이네요 ㅋㅋㅋ 왠지 먹기 아까워요~ 지금 배고파서 야식이 땡기는데 침 흘리고 가용 ^^
우와! 진짜 특이하네요~!!!ㅎㅎㅎㅎ
키보드와플 정말 신기하고 새롭네요,ㅎ
추천 누르고 갑니다^^
키보드 와플, 잊지않고 먹으러가야겠어요~
제가 활동하는 페이스북 그룹 생활코딩(https://www.facebook.com/groups/codingeverybody)에서 키보드와플에 대해 궁금해하시는 분이 계셔서 꼬양님의 블로그를 검색해서 링크를 걸어드렸습니다. (혹시 문제가 된다면 삭제하겠습니다.) 저도 블로그를 검색하고 좋은 정보를 얻고 갑니다. 기회가 된다면 제주도 한번 놀러가고 싶네요. ^^ 감사합니다.
제주도에 정말 볼거리가 많내요(~)(~)(~) 가보고 싶어요(!)
가는 날이 있겠죠(?)(?)(^^)
키보드 와플이 아이디어 정말 (대박)(~)(~) 굿이내요(!)
키보드 와플, 잊지않고 먹으러가야겠어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