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인삼사 (百忍三思) / 백번참고 세번 생각한다.

댓글 1

안산김씨 연원(淵源)/종훈(宗訓) 및 가훈

2015. 11. 22.

부산 기장시장 옆 행사장에서 가훈의 글귀가 마음에 들어 한 장 얻어 왔다.

 

再相 柳長益 (재상 유장익) 선생이 쓰신 백인삼사 (百忍三思) 라는 작품이다.

백인삼사란 백번 참고 세번 생각한다는 뜻이다. (일백백 , 참을인 , 석삼 , 생각사 )

 

百忍三思(백인삼사) 乙未年冬 再相 柳長益 (을미년동<2015년 겨울> 재상 유장익)

 

'百忍三思(백인삼사)'란 글은 묵장보감(墨場寶監)에 나오는 다음의 글에서 유래된 사자성어로 보인다.

 

事不三思終有悔 人能百忍自無憂 (사불삼사종유회 인능백인자무우) 일을 함에 있어 세번 생각하지 않으면 마침내 후회하고 / 사람이 능히 백번 참으면 스스로 근심이 없다.

 

묵장보감(墨場寶監)이란?

"먹을 쓰는 장소(墨場)에서 사용하는 보배로운 본보기" 라는 뜻이다. 서예 작품을 만들 때 사용되는 글이나 그림을 말하는데 유명한 시, 문장, 고사성어, 속담, 사군자 그림 등을 수록한 책을 말합니다. 묵장보감은 지은이가 많고 여러 종류의 책이 있다.